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그냥 놀러왔다"...김정은 친구 로드맨, 한국 깜짝 방문
"그냥 놀러왔다"...김정은 친구 로드맨, 한국 깜짝 방문
Posted : 2018-06-14 17:50
미국프로농구(NBA) 스타 출신 데니스 로드맨이 14일 한국을 깜짝 방문했다.

로드맨은 이날 오전 5시 40분쯤 대한항공 여객기를 타고 인천국제공항에 들어왔다. 로드맨은 북미 정상회담이 열린 싱가포르를 방문한 뒤 곧장 한국을 향해 들어왔다.

그가 한국 방문에 방문한 단순히 관광을 위해서로 알려졌다. 로드맨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그냥 한 번도 한국에 안 와봐서 와보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싱가포르에서 김 위원장과 접촉을 시도했느냐는 기자의 질문에 "공식적으로 접촉하지는 않았다. 내 역할은 그저 그들을 응원하는 것"이라고도 답했다.

로드맨은 현재 잡혀있는 평양 방문 계획 일정은 없으며 트럼프와 김정은 두 멋진 리더가 어떤 일을 낼지 지켜보겠다고 밝혔다.

YTN PLUS(mobilepd@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