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닭 농장'으로 허가받은 건물 안에 수백 대의 컴퓨터가...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4-19 15:29
개발제한구역 내에 있는 창고 같은 건물에 단속반이 들어갑니다.

애초 건축허가를 받을 때 이 건물의 용도는 닭 농장과 온실.

하지만 건물 내부에는 수백 대의 컴퓨터가 즐비합니다.

모두 가상화폐 채굴기로 사용하는 겁니다.

산업단지에 있는 불법 채굴장도 있습니다.

역시 가상화폐 채굴기로 쓰는 수백 대의 컴퓨터가 서가처럼 늘어서 있습니다.

경찰이 적발한 불법 가상화폐 채굴장은 모두 6곳.

가상화폐 채굴광고를 통해 모집한 사람들에게 채굴기 위탁관리비용을 받은 뒤 전기료가 싼 산업단지나 개발제한구역에서 불법으로 운영한 겁니다.

이들은 단속에 걸릴 경우 벌금을 각자 부담한다는 계약서도 임대인과 작성한 것으로 경찰조사결과 드러났습니다.

경찰은 불법 채굴장을 운영하거나 이들에게 건물을 임대한 12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이와 함께 일반 공장건물을 빌려 채굴장으로 쓸 경우 현행 법상 처벌할 수 있는 규정이 없어 당국에 시행령 개정을 요청했습니다.

취재기자 : 김학무
화면제공 : 경기북부경찰청
영상편집 : 윤원식
자막뉴스 제작 : 육지혜 에디터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