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고속도로교통상황] 새벽 정체 구간 늘어...정오쯤 귀성 절정
[고속도로교통상황] 새벽 정체 구간 늘어...정오쯤 귀성 절정
Posted : 2018-02-15 05:00
새벽 일찍 출발하는 귀성 차량이 늘어나면서 고향 가는 길이 길어지고 있습니다.

고속도로는 자정 이후 다소 정체가 풀렸지만 다시 막히는 곳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이 시각 현재 경부고속도로 동탄에서 오산까지 차량이 시속 30km 이하로 서행하는 등 전국 고속도로 80㎞ 넘는 구간에서 정체가 빚어지고 있습니다.

지금 서울에서 출발하면 대전까지 4시간 30분, 대구까지 4시간 48분, 부산까지 8시간이 걸리고 광주까지 6시간 40분, 강릉까지는 3시간 40분을 소요될 것으로 예측됩니다.

설 연휴 첫날인 오늘 아침이 밝아올수록 다시 교통량이 늘어 정오쯤에는 귀성길이 가장 혼잡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한국도로공사는 어제 44만대의 귀성 차량이 빠져나갔고 오늘도 44만대의 차량이 고향을 찾아 떠날 것으로 예측했습니다.

오늘 새벽 0시부터 설 다음 날인 17일 24시까지 설 연휴 사흘 동안 고속도로 통행료가 면제됩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