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식약처, 생리컵 국내 판매 첫 허가..."안전성 확인"
식약처, 생리컵 국내 판매 첫 허가..."안전성 확인"
Posted : 2017-12-07 14:58
생리대 위해성 논란 속에 국내 처음으로 생리컵 판매가 허용됐습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생리혈의 위생적 처리를 위해 사용하는 생리컵 '페미사이클'을 처음 허가한다고 밝혔습니다.

미국 펨캡사가 만든 제품으로 현재 미국과 캐나다, 유럽 등 10여 개 국가에서 판매되고 있습니다.

국내에서는 이르면 다음 달부터 판매가 시작되고 가격은 4만 원대 초반으로 정해질 전망입니다.

식약처는 생리컵을 허가·심사하는 과정에서 독성 시험과 품질 적합성, 활동성 등을 검토해 최종 허가를 결정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해당 생리컵 사용으로 독성쇼크증후군이 발생한 사례는 없었다며, 휘발성유기화합물 10종에 대한 조사에서도 인체 유해성은 낮은 것으로 평가됐다고 덧붙였습니다.

식약처는 소비자가 생리컵을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올바른 사용방법과 주의사항에 대한 정보를 홍보해 나갈 계획입니다.

최아영 [cay24@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