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박근혜·이재용 등 국정농단 재판 이어져
    국정농단 주요 사범들의 재판이 오늘도 이어집니다.

    서울중앙지방법원은 오늘 오전 10시 박근혜 전 대통령과 최순실 씨의 뇌물 사건 재판을 열고 박영춘 SK 수펙스추구협의회 팀장과 이영국 전 삼성전자 상무의 증인 신문을 진행합니다.

    함께 증인으로 채택된 임대기 제일기획 대표이사는 재판에 앞서 지난 16일 불출석 사유서를 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같은 시각 열리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뇌물 사건 재판에서는 국민연금 전문위원을 지낸 박창균 중앙대 교수가 출석해 삼성합병 관련 증언을 이어갑니다.

    또, 문화계 블랙리스트 관련 김기춘 전 비서실장과 조윤선 전 문화체육관광부의 재판에는 정관주 전 문체부 차관이 출석할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