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北, 국방 예산 증액 비난..."판문점선언 도전"
Posted : 2018-09-05 10:49
북한 선전 매체들이 남한 당국의 내년 국방예산 증액 편성과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연장 등을 판문점 선언에 대한 도전이라고 비난했습니다.

대외 선전 매체인 메아리는 오늘 논평에서 최근 남한 정부가 내년도 국방예산을 8.2% 증액 편성한 것을 거론하며 남북 사이에 단계적으로 군축을 실현해 나가기로 한 판문점 선언에 대한 정면 도전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남측 군부는 군축이 아닌 군비증강에 더욱 매달리고 있다면서 무모한 망동이 뜻밖의 결과를 만들어낼 수 있다는 데 대해 심사숙고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이 매체는 다른 논평에서 지난달 국방부가 일본과 군사정보를 공유하는 내용이 담긴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을 1년 더 연장하기로 한 것을 거론하며 새로운 냉전을 불러오는 극히 위험한 행위라고 비난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