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팔팔영상] "안희정 무죄 논리 = 술 먹고 운전해도 음주운전 아니다?"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8-14 20:07
안희정 '무죄'

'비서 성폭행 혐의' 안희정 전 충남지사 1심 선고 후

[안희정 / 전 충남지사 : 국민 여러분 죄송합니다. 부끄럽습니다. 다시 태어나도록 더 노력하겠습니다. 부끄럽고 죄송합니다.]

열 받은 김지은 씨 측 변호인

재판정 밖에선 안희정 지지자 vs 여성단체 충돌도...

[신보라 / 자유한국당 원내대변인 : 사법부가 안희정 전 지사 1심 판결에 무죄를 선고하며 사실상 '미투운동'에 사형선고를 내렸습니다. 수많은 여성들이 무죄 판결을 두고 '성범죄 피해를 고발해도 여성들만 다치는 현실을 알려준 것', '여성을 위한 법은 없다'고 외치며 절망하고 있습니다.]

"가해자는 감옥으로, 피해자는 일상으로!"

[신보라 / 자유한국당 원내대변인 : 국민 여러분에게 부끄럽고 죄송하다는 안희정 전 지사는 본인 때문에 죽음보다 더한 고통을 받았다는 피해 여성에게는 뻔뻔하게도 사과 한마디 남기지 않았습니다.]

[안희정 / 전 충남지사 (1심 선고 후) : (김지은 씨에게 한 말씀 없으십니까? 김지은 씨에 한 말씀만 해주시죠! 김지은 씨에게 한 말씀만 부탁드리겠습니다.) ......]

[신보라 / 자유한국당 원내대변인 : 대한민국 곳곳에서 안도하고 있을 수많은 괴물들에게 면죄부를 준 이번 사법부의 판결에 심각한 유감을 표합니다.]

[최 석 / 정의당 대변인 : 법원은 안 전 지사가 피의자에 대해 위력이 있다는 것을 인정하면서도 두 사람 사이에 벌어진 일에 대해서는 위력이 존재한다고 보기 어렵다고 밝혔습니다. 위력은 있는데 위력행사는 없었다? "술을 먹고 운전을 했는데 음주운전은 아니다"는 주장과 뭐가 다른지 모르겠습니다. 현재 대한민국 여성 성범죄엔 피해자만 있고 가해자는 없습니다. 이제는 우리 국민 모두가 가해자를 찾을 때입니다.]

이념 떠나 한목소리, "안희정 무죄 좀 심하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