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북미 협상 정상 궤도 돌입...北 비난은 협상 전략"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7-12 18:26
문재인 대통령은 북미 협상이 정상 궤도에 돌입했고, 미국을 비난한 북한 외무성 담화는 협상 과정에서 있을 수 있는 전략이라고 평가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할리마 야콥 싱가포르 대통령과의 회담에서 이같이 밝히고,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의 방북 결과는 실무 협상에 오랜 시간이 걸린다는 점을 상징적으로 보여줬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결과를 낙관할 수는 없지만, 북한이 완전한 비핵화를 이행하고 북한의 안전보장을 위해 국제사회가 노력한다면 충분히 협상이 성공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특히 문 대통령은 폼페이오 장관 방북으로 북한과 한미가 말하는 비핵화 개념에 차이가 없음이 확인됐고, 북한이 요구가 경제적 보상이 아니라 적대 관계 종식이라는 점은 과거와 큰 차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에 대해 할리마 대통령은 문 대통령의 평화를 향한 여정을 전 세계와 응원하며 돕겠다고 말했습니다.

김도원 [dohwon@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