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김은경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 구제에 정부도 재정 분담해야"
    김은경 환경부 장관 후보자는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를 구제하는 데 정부도 기업과 함께 재정을 분담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김 후보자는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인사청문회에서 국가가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들에 대해 어떤 방식으로 책임을 져야 하느냐는 더불어민주당 한정애 의원의 질문에 이같이 답했습니다.

    김 후보자는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가 다수 발생한 건 회사와 소비자 간의 문제에 그치지 않고, 국민의 안전을 책임지지 못한 국가의 책임도 있다는 점을 거듭 확인했습니다.

    이어 임산부 피해나 천식 피해가 가습기 살균제 피해에 부분적으로 포함된 건 그나마 다행이라며 아직 포함되지 않은 범위도 추가될 수 있도록 정부가 노력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전준형 [jhjeon@yt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