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우회전하던 버스에 초등학생 깔려 '중상'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05-20 01:56
어제(19일) 오후 3시쯤 서울 구의동 아차산역 부근에서 우회전하던 광역버스의 앞바퀴에 11살 김 모 군이 깔리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김 군은 약 10분 만에 구조됐지만, 오른쪽 팔과 다리뼈가 부러지는 등의 중상을 입고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버스 운전자 진술과 블랙박스 등을 토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조은지[zone4@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