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YTN 기상 센터

  • [날씨] 북극 한파 절정...언제까지 춥나
  • 시간 2018-12-09 08:10
    리스트

■ 진행 : 차해리 앵커
■ 출연 : 유다현 기상캐스터

[앵커]
휴일인 오늘도 북극 한파가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어제보다 더 추워졌다고 하는데요.

이번 한파는 내일 아침까지 이어진다는 예보입니다.

자세한 날씨는 기상팀 유다현 캐스터와 함께 알아보겠습니다.

추워도 너무 추운데, 오늘이 어제보다 더 추웠다고요?

[캐스터]
초겨울부터 때 이른 추위의 기세가 대단합니다.

이번 주말과 휴일은 한겨울 날씨인데요.

영하 25도에 달하는 북극 한기가 밀려오면서 오늘 북극 한파가 절정을 보였습니다.

어제 전국에서 가장 낮은 기온을 보였던 곳이 강원도 철원군 금남면이었는데, 오늘도 이곳이 전국에서 가장 추웠습니다.

금남면의 기온이 영하 20.6도까지 내려갔고요. 서울도 영하 11.5도, 대구 영하 5.8도, 광주 영하 5도로 하루 만에 올겨울 최저 기온을 경신했습니다.

지금도 서울의 체감온도는 영하 14도까지 내려가 있습니다.

한낮에도 영하권 강추위가 이어집니다.

중부와 경북 지방을 중심으로는 한파 특보가 이어지는 가운데 서울 낮 기온 영하 1도, 대전 1도, 광주 대구 2도로 어제보다 2~3도가량 높겠지만, 여전히 예년보다 기온이 낮아 춥겠습니다.

[앵커]
감기 걸린 분들도 많을 것 같은데, 감기 가능 지수는 어떨까요?

[캐스터]
기온이 급격히 떨어지면서 면역력도 덩달아 떨어지기 쉽습니다.

감기 걸리신 쉬운 날씨인데요.

자세한 오늘의 감기가능지수 살펴보시죠.

감기 가능 지수 총 네 단계 중, 가장 높은 단계가 '매우 높음' 수준입니다.

지금 빨간색으로 표시된 지역인데요. 전국 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죠.

될 수 있으면 외출을 자제하고 만약 외출하게 된다면 마스크와 목도리 등을 착용해서 몸을 따뜻하게 하고 체온 유지를 해야 합니다.

또, 머리나 몸이 물에 젖어 있으면 몸을 충분히 말린 후 외출해야 합니다.

[앵커]
날이 갑자기 추워지면서 동파 사고도 잇따르고 있는데, 어떻게 하면 동파 사고를 예방할 수 있을까요?

[캐스터]
동파는 말 그대로 '얼어서 깨진다'는 뜻인데요.

한파가 기승을 부리면서 곳곳에서 수도 계량기 동파 신고가 이어지고 있는 만큼 주의가 필요합니다.

먼저 기상청에서 제공하는 동파 가능 지수, 그래픽으로 확인해 볼게요.

동파가능지수는 총 네 단계로 나뉩니다. 낮음, 보통, 높음, 매우 높음인데요.

경기 동부와 강원 영서, 충북 북부 지방은 동파 가능성이 '높음' 단계입니다.

서울을 비롯한 중부와 경부, 전북 지방은 '보통' 수준인데, '보통'단계라 하더라도 동파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 해야 하는 수준인데요.

동파를 예방할 수 있는 방법을 알려드릴게요.

먼저, 수돗물을 사용하지 않거나 오랜 시간 집을 비워야 할 때 물을 살짝 틀어놓는 겁니다.

또, 수도뿐 아니라 외출할 때 보일러 전원을 끄지 않고 '외출 모드'로 돌려놓으면 보일러 동파를 막을 수 있고요.

그리고 계량기 내부함은 헌 옷으로 채워두거나 비닐로 덮어두시기 바랍니다.

만약에 수도관이 동파됐다면, 아직 터지지 않아 물이 새는 정도라면 따뜻한 물을 부어 수도관을 녹여줘야 하는데요.

이때 뜨거운 물을 부어버리면 수도관이 터질 수도 있으니 뜨거운 물은 금물입니다.

드라이기를 이용해도 좋은데요. 한 곳만 집중적으로 바람을 쐬면 수도관이 터질 수 있어서 전체를 녹인다는 느낌으로 골고루 녹이는 게 좋습니다.

[앵커]
마지막으로 추위 전망도 알아봅니다.

이번 주도 한파가 계속되나요?

[캐스터]
내일 아침까지만 견디시면 영하 10도를 밑도는 때 이른 한파는 누그러지겠습니다.

이번 주는 이맘때 초겨울 날씨가 다시 제자리를 찾을 텐데요.

자세한 기온 전망 보면서 전해드릴게요.

오늘 서울 아침 기온이 영하 11.5도였는데, 내일은 영하 7도입니다.

오늘과 비교하면 기온이 높아지는 거지만 여전히 예년 아침 기온보다는 5도가량 낮은데요.

다행히 내일 낮부터는 기온이 영상권을 회복하겠고 이맘 때 기온과도 비슷해집니다.

이번 한 주는 한파 걱정은 덜 수 있겠는데요.

다만 주 초반에 눈비 소식이 있습니다.

화요일인 모레 전국에 눈이나 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앵커]
오늘 말씀 고맙습니다.

지금까지 기상팀 유다현 캐스터 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