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막뉴스] 근무시간에 마사지를?...'황제 병역' 제보의 실체

2021년 06월 24일 오전 10시 41분
자막뉴스 와플뉴스
경기도 성남의 소프트웨어 업체.

한 직원이 사원증을 찍고 회사 안으로 들어갑니다.

직원이 향한 곳은 사무실이 아닌 사내 건강관리실.

근무시간 중에 마사지를 받으러 온 겁니다.

[업체 직원 : (몇 시부터 몇 시까지죠?) 저 12시부터 2시까지.]

90분 넘게 마사지를 받고 나온 직원.

확인 결과 현역 군 복무를 대신해 연구소에서 3년간 근무하는 병역특례 전문연구요원이었습니다.

이 업체에서 근무하는 전문연구요원만 2백 7십여 명.

이곳에서 대체복무를 마친 A 씨는 동료들이 마치 황제처럼 근무했다고 고백했습니다.

[A 씨 / 전문연구요원 출신 : 9시부터 6시 이렇게 (출퇴근) 공지를 받았는데, 원래 입사했던 선배들한테 물어보니 이거 대충 다 처리해준다 이런 식으로 말씀하시더라고요.]

실제로 업무시간 중에 회사 바깥에 있는 헬스장에서 운동하고 오는 경우는 다반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