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스포츠 > 농구&배구

전자랜드, 연장 접전 끝 한 점 차 짜릿한 승리

전자랜드, 연장 접전 끝 한 점 차 짜릿한 승리
전자랜드가 연장 종료 직전 터진 박찬희의 점프 슛으로 삼성에 한 점 차 짜릿한 승리를 거뒀습니다. 전자랜드는 삼성과 시종일관 접전을 펼친 끝에 연장 종료 4초를 남겨두고 박찬희가 슛을 성공시키며 80대 79로 승리했습니다. 고양 경기에선 오리온이 창원 LG를 홈으로 불러들여 82대 78로 물리치고 2연승을 달렸습니다. 양시창 [ysc08@ytn.co.kr]
[2018-12-12 05:33]

삼성화재, 4위 탈환...한국전력, 개막 15연패 수렁

삼성화재, 4위 탈환...한국전력, 개막 15연패 수렁
프로배구 삼성화재가 한국전력을 누르고 4위 자리를 탈환했습니다 삼성화재는 대전 홈경기에서 타이스와 박철우, 송희채의 고른 활약과 블로킹 우세 속에 한국전력을 세트 스코어 3대 1로 꺾고 2연패 뒤 2연승을 달렸습니다 9승 6패를 기록한 삼성화재는 4위로 순위가 한 계단 올라선 반면, 한국전력은 개막 15연패 수렁에 빠졌습니다
[2018-12-10 22:04]

삼성생명, OK저축은행에 24점 차 대승

삼성생명, OK저축은행에 24점 차 대승
여자프로농구 삼성생명이 OK저축은행에 24점 차 대승을 거두고 3연승을 질주했습니다 삼성생명은 용인에서 열린 정규리그 홈 경기에서 김한별과 윤예빈이 31점을 합작한 데 힘입어 OK저축은행을 72대 48로 여유 있게 물리쳤습니다 삼성생명의 새 외국인 선수 카리스마 펜은 7득점에 10개의 리바운드를 기록했습니다
[2018-12-10 21:50]

현대모비스, 인삼공사 꺾고 9연승 질주

현대모비스, 인삼공사 꺾고 9연승 질주
프로농구 현대모비스가 9연승을 달리며 선두를 질주했습니다. 현대모비스는 울산 홈 경기에서 라건아가 '더블더블'로 활약해 KGC인삼공사를 87대 75로 이겼습니다. 잠실에서는 LG가 삼성에 84대 81 역전승을 거두고 3연패를 마감했습니다. 전자랜드는 kt를 꺾었습니다.
[2018-12-09 19:08]

대한항공, 우리카드 꺾고 1위 탈환

대한항공, 우리카드 꺾고 1위 탈환
프로배구 대한항공이 우리카드를 풀세트 접전 끝에 누르고 하루 만에 선두를 되찾았습니다. 대한항공은 서울 장충체육관 방문 경기에서 외국인 공격수 아가메즈를 막지 못해 먼저 두 세트를 내줬지만, 정지석과 가스파리니가 활약하며 3대 2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여자부 도로공사는 KGC인삼공사를 3대 0으로 가볍게 물리쳤습니다.
[2018-12-09 17:57]

파다르 '트리플 크라운', 현대캐피탈 선두 도약

파다르 '트리플 크라운', 현대캐피탈 선두 도약
[앵커] 프로배구 현대캐피탈이 트리플크라운을 작성한 외국인 선수 파다르를 앞세워 6연승을 달리며 선두에 올랐습니다. 배구와 농구 소식, 서봉국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헝가리 출신 주공격수 파다르가 잇달아 타점 높은 스파이크를 성공합니다. 파다르는 블로킹 3개, 서브에이스 3개 등 19점을 퍼부으며 시즌 4호 트리플 크라운을 작성...
[2018-12-08 23:41]
파다르 '트리플 크라운', 현대캐피탈 선두 도약
[앵커] 프로배구 현대캐피탈이 트리플크라운을 작성한 외국인 선수 파다르를 앞세워 6연승을 달리며 선두에 올랐습니다. 배구와 농구 소식, 서봉국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헝가리 출신 주공격수 파다르가 잇달아 타점 높은 스파이크를 성공합니다. 파다르는 블로킹 3개, 서브에이스 3개 등 19점을 퍼부으며 시즌 4호 트리플 크라운을 작성...
[2018-12-08 21:46]

현대캐피탈·IBK기업은행 나란히 선두 도약

현대캐피탈·IBK기업은행 나란히 선두 도약
프로배구 현대캐피탈이 트리플크라운을 작성한 외국인 선수 파다르를 앞세워 6연승을 달리며 선두에 올랐습니다. 현대는 천안 홈 경기에서 파다르가 서브에이스, 블로킹 등 포함 19점을 몰아쳐 KB손해보험을 3대 0으로 눌렀습니다. 현대는 승점 32점으로 대한항공을 1점 차로 제치고 리그 1위가 됐습니다. 여자 배구도 선두가 바뀌었습니다. ...
[2018-12-08 21:40]

'김단비 22득점' 신한은행, 7연패 탈출

'김단비 22득점' 신한은행, 7연패 탈출
여자농구 신한은행이 7연패 부진에서 벗어났습니다. 신한은행은 인천 홈 경기에서 부상에서 복귀한 김단비가 22점을 몰아넣어 KEB하나은행을 76대 67로 꺾었습니다. 역대 최다 타이 7연패에서 탈출한 신한은행은 시즌 2승 째를 따냈습니다.
[2018-12-08 21:33]

'펠프스·문태영 55점 합작' 삼성, 7연패 탈출

'펠프스·문태영 55점 합작' 삼성, 7연패 탈출
프로농구 서울 삼성이 원주 DB를 꺾고 7연패에서 탈출했습니다. 삼성은 서울 잠실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농구 정규리그 홈경기에서 유진 펠프스와 문태영이 55점을 몰아넣으며 DB를 83대 78로 꺾었습니다. 경기 고양에서는 오리온이 인천 전자랜드를 82대 78로 물리쳤고, 서울 SK는 전주 KCC를 77대 68으로 눌렀습니다. 양시창 [ysc08@ytn.co.kr]
[2018-12-08 19:06]
현대캐피탈, 6연승 선두 도약
프로배구 현대캐피탈이 트리플크라운을 작성한 외국인 선수 파다르를 앞세워 6연승을 달리며 선두에 올랐습니다. 현대는 천안 홈 경기에서 파다르가 서브에이스, 블로킹 등 포함 19점을 몰아쳐 KB손해보험을 3대 0으로 눌렀습니다. 현대는 승점 32점으로 대한항공을 1점 차로 제치고 리그 1위가 됐습니다. 여자 배구도 선두가 바뀌었습니다. ...
[2018-12-08 18:46]

현대캐피탈, 6연승 선두 도약

현대캐피탈, 6연승 선두 도약
프로배구 현대캐피탈이 트리플크라운을 작성한 외국인 선수 파다르를 앞세워 6연승을 달리며 선두에 올랐습니다. 현대는 천안 홈 경기에서 파다르가 서브에이스, 블로킹 등 포함 19점을 몰아쳐 KB손해보험을 3대 0으로 눌렀습니다. 현대는 승점 32점으로 대한항공을 1점 차로 제치고 리그 1위가 됐습니다.
[2018-12-08 15:53]

보스턴, 뉴욕 닉스 꺾고 4연승...우승 후보 면모 회복

보스턴, 뉴욕 닉스 꺾고 4연승...우승 후보 면모 회복
미 프로농구 보스턴이 에이스 카이리 어빙 등 주전들의 고른 활약을 앞세워 4연승을 달렸습니다. 보스턴은 뉴욕 닉스와의 홈경기에서 시작부터 끝까지 한 번도 역전을 허용하지 않고 128대 100으로 완승했습니다. 시즌 초반 부진을 거듭하던 보스턴은 14승 10패를 기록해 동부 지구 5위로 올라서며 우승 후보 면모를 되찾았습니다. 포틀랜드는 릴...
[2018-12-07 15:53]

V리그 최고 '매의 눈'은?...비디오 판독에 울고 웃는 V리그

V리그 최고 '매의 눈'은?...비디오 판독에 울고 웃는 V리그
[앵커] 연일 흥미를 더해가는 프로배구에서 빠질 수 없는 경기 요소 중 하나는 감독들의 비디오 판독 신청입니다. 남자부 감독들 가운데 가장 많은 오심을 잡아낸 매의 눈은 누구일까요? 양시창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대한항공 정지석의 공격이 아웃 판정되자, 박기원 감독이 바로 비디오 판독을 요청합니다. 상대 선수 손끝을 스치고 ...
[2018-12-07 06:48]

전자랜드, SK에 30점 차 대승...프로농구 후반기 힘찬 출발

전자랜드, SK에 30점 차 대승...프로농구 후반기 힘찬 출발
[앵커] 열흘간의 달콤한 휴식기를 마친 프로농구가 다시 후반기 열전에 돌입했습니다. 각 팀은 휴식기 동안 전력을 재정비했는데요, 열흘의 시간을 더 알차게 보낸 팀들이 후반기 첫 경기에서 웃었습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전자랜드 센터 할로웨이가 호쾌한 덩크슛을 터뜨립니다. 단신 외국인 선수 팟츠는 정확한 외곽슛으...
[2018-12-06 23:43]

삼성화재, 남자부 선두 대한항공 제압

삼성화재, 남자부 선두 대한항공 제압
프로배구 남자부 경기에서 삼성화재가 선두 대한항공을 세트스코어 3대 1로 꺾었습니다. 삼성화재 외국인 선수 타이스는 블로킹 2개, 서브에이스 2개를 포함해 33점을 올려 승리를 이끌었습니다. 5위 삼성화재는 8승 6패로 승점 20을 기록해 4위 우리카드를 2점 차로 추격했습니다. 김재형 [jhkim03@ytn.co.kr]
[2018-12-06 21:32]

높이 보강한 '양궁 농구'...KT 돌풍 더 거세질까

높이 보강한 '양궁 농구'...KT 돌풍 더 거세질까
[앵커] 휴식기를 마친 프로농구가 내일(6일)부터 다시 열전에 돌입합니다. 전반기 코트를 가장 뜨겁게 달궜던 팀은 만년 하위 팀에서 올 시즌 2위로 급부상한 부산 KT였는데요. 더 거센 돌풍을 준비하고 있는 KT의 훈련장에 허재원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기자] 굵은 땀방울을 쏟아내며, 감독의 한 마디 한 마디를 놓칠세라 귀를 기울입니다. ...
[2018-12-05 16:34]
높이 보강한 '양궁 농구'...KT 돌풍 더 거세질까
[앵커] 휴식기를 마친 프로농구가 내일(6일)부터 다시 열전에 돌입합니다. 전반기 코트를 가장 뜨겁게 달궜던 팀은 만년 하위 팀에서 올 시즌 2위로 급부상한 부산 KT였는데요. 더 거센 돌풍을 준비하고 있는 KT의 훈련장에 허재원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기자] 굵은 땀방울을 쏟아내며, 감독의 한 마디 한 마디를 놓칠세라 귀를 기울입니다. ...
[2018-12-05 14:09]

전창진 전 감독 복귀 무산...KBL, KCC 수석코치 등록 불허

전창진 전 감독 복귀 무산...KBL, KCC 수석코치 등록 불허
[앵커] 한때 프로농구를 대표하는 명장이었지만, 잇단 파문 속에 추락했던 전창진 전 감독의 복귀가 무산됐습니다. KBL은 수석코치로 등록해달라는 전주 KCC 구단의 요청을 허락하지 않았습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전창진 전 감독을 수석코치로 등록해달라는 전주 KCC 구단의 요청을 심의하기 위해, KBL은 5명으로 구성된 재정...
[2018-12-03 20:11]
전창진 전 감독 복귀 무산...KBL, KCC 수석코치 등록 불허
[앵커] 한때 프로농구를 대표하는 명장이었지만, 잇단 파문 속에 추락했던 전창진 전 감독의 복귀가 무산됐습니다. KBL은 수석코치로 등록해달라는 전주 KCC 구단의 요청을 허락하지 않았습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전창진 전 감독을 수석코치로 등록해달라는 전주 KCC 구단의 요청을 심의하기 위해, KBL은 5명으로 구성된 재정...
[2018-12-03 16:32]

'압도적 수비력' 우리은행, 개막 후 9연승 질주

'압도적 수비력' 우리은행, 개막 후 9연승 질주
여자 프로농구 선두 우리은행이 개막 이후 1패도 없이 아홉 경기를 내리 이겼습니다. 우리은행은 하나은행과의 홈경기에서 3점슛 4개를 포함해 18득점을 기록한 박혜진의 활약을 앞세워 64 대 47로 여유 있게 승리를 거뒀습니다. 전 경기까지 평균 53점만 허용하며 압도적인 수비력을 과시했던 우리은행은 하나은행에 단 47점만 내주며 월등한 경기...
[2018-12-02 21:13]

한국 남자 농구, 월드컵 2회 연속 본선행 쾌거

한국 남자 농구, 월드컵 2회 연속 본선행 쾌거
[앵커] 침체에 빠진 우리나라 남자 농구가 내년에 열리는 월드컵 본선 무대를 밟게 됐습니다. 2014년에 이어 2회 연속 본선행을 확정한 남자 농구가 새 도약의 계기를 맞을지 주목됩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우리 대표팀은 전반 내내 미국 출신 귀화 선수 다 터커를 앞세운 요르단의 공세에 고전했습니다. 좀처럼 점수 차를 ...
[2018-12-02 20:37]
1 2 3 4 5 6 7 8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오늘 나의 운세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