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스포츠 > 골프

막 올린 장타 전쟁..."비거리는 자존심이다!"
[앵커] KPGA 코리안투어가 시즌 개막전과 함께 대장정의 막을 올렸습니다. 여자 대회에서는 보기 힘든 시원한 장타 쇼가 펼쳐졌습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 2년 연속 장타왕에 오른 김봉섭의 시원한 드라이버샷입니다. 격투기 선수를 연상시키는 탄탄한 근육질 몸과 공을 부술 듯 휘두르는 파워 넘치는 스윙 모두 갤러리...
[2019-04-18 18:21]

대통령 훈장 받는 우즈...침체했던 골프산업도 꿈틀

대통령 훈장 받는 우즈...침체했던 골프산업도 꿈틀
[앵커] 어제 타이거 우즈가 14년 만에 마스터스에서 우승한 뒤 '우즈 효과'가 곳곳에서 나타나고 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우즈에게 훈장을 수여하겠다고 밝혔고, 지난 10년간 고전하던 미국의 골프산업도 다시 기지개를 켜고 있습니다. 김상익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타이거 우즈의 재기 드라마를 지켜본 세계 스포츠인들은...
[2019-04-16 17:20]
대통령 훈장 받는 우즈...침체했던 골프산업도 꿈틀
[앵커] 어제 타이거 우즈가 14년 만에 마스터스에서 우승한 뒤 '우즈 효과'가 곳곳에서 나타나고 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우즈에게 훈장을 수여하겠다고 밝혔고, 지난 10년간 고전하던 미국의 골프산업도 다시 기지개를 켜고 있습니다. 김상익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타이거 우즈의 재기 드라마를 지켜본 세계 스포츠인들은...
[2019-04-16 14:07]

'300야드 장타의 향연' 남자 골프 시즌 개막

'300야드 장타의 향연' 남자 골프 시즌 개막
[앵커] '300야드를 넘나드는 호쾌한 장타의 향연' 남자 프로골프, 코리안 투어가 이번 주 대장정에 돌입합니다.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장타자들이 시원한 샷 대결을 예고하고 있습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올 시즌 남자 골프의 화두는 '장타의 향연'입니다. 역대 장타왕 6명이 모두 모여 샷 대결에 나섭니다. 코리안투어를...
[2019-04-16 07:36]

타이거 우즈 마스터스 역전 우승...11년 만에 메이저 정상

타이거 우즈 마스터스 역전 우승...11년 만에 메이저 정상
[앵커]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가 마스터스에서 역전 우승을 차지하며 11년 만에 메이저대회 정상에 섰습니다. 22년 전 최연소, 최소타 기록으로 우승하며 '황제의 탄생'을 알렸던 바로 그 장소에서, 우즈는 다시 '황제의 귀환'을 선언했습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짧은 거리의 마지막 퍼트를 홀컵으로 떨어뜨린 타이거 우즈는...
[2019-04-15 23:34]

타이거 우즈, 황제의 극적인 재기 드라마 '몰락에서 귀환까지"

타이거 우즈, 황제의 극적인 재기 드라마 '몰락에서 귀환까지"
[앵커] 타이거 우즈의 이번 마스터스 우승은 부상과 각종 추문으로 바닥까지 추락했던 우즈가 인간 승리의 재기 드라마를 썼다는 점에서 더 큰 감동을 주고 있습니다. 보도에 김상익 기자입니다. [기자] 22년 전 겁 없던 22살 청년 우즈의 모습을 44살 중년이 된 우즈가 재연했습니다. 팬들은 무엇보다 우즈가 보여준 기적 같은 재기 드라마에 ...
[2019-04-15 15:48]

타이거 우즈, 황제의 극적인 재기 드라마 '몰락에서 귀환까지"

타이거 우즈, 황제의 극적인 재기 드라마 '몰락에서 귀환까지"
[앵커] 타이거 우즈의 이번 마스터스 우승은 부상과 각종 추문으로 바닥까지 추락했던 우즈가 인간 승리의 재기 드라마를 썼다는 점에서 더 큰 감동을 주고 있습니다. 보도에 김상익 기자입니다. [기자] 22년 전 겁 없던 22살 청년 우즈의 모습을 44살 중년이 된 우즈가 재연했습니다. 팬들은 무엇보다 우즈가 보여준 기적 같은 재기 드라마에 ...
[2019-04-15 14:26]

11년 만에 메이저 우승...'골프 황제'의 화려한 부활

11년 만에 메이저 우승...'골프 황제'의 화려한 부활
■ 진행: 오동건 앵커 ■ 출연: 허재원 / 스포츠부 기자 * 아래 텍스트는 실제 방송 내용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보다 정확한 내용은 방송으로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앵커] 스포츠 소식 알아보는 시간입니다. 허재원 기자 나와 있습니다. 안녕하십니까. [기자] 안녕하세요. [앵커] 이걸 어떻게 불러야 될지 모르겠습니다. 돌아온 황제...
[2019-04-15 13:08]

타이거 우즈 마스터스 역전 우승...11년 만에 메이저 정상

타이거 우즈 마스터스 역전 우승...11년 만에 메이저 정상
[앵커]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가 마스터스에서 역전 우승을 차지하며 11년 만에 메이저대회 정상에 섰습니다. 22년 전 최연소, 최소타 기록으로 우승하며 '황제의 탄생'을 알렸던 바로 그 장소에서, 우즈는 다시 '황제의 귀환'을 선언했습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짧은 거리의 마지막 퍼트를 홀컵으로 떨어뜨린 타이거 우즈는...
[2019-04-15 11:26]
'메이저 우승' 타이거 우즈, 랭킹 6위...5년 만에 '톱10'
14년 만에 마스터스 타이틀을 따낸 타이거 우즈가 거의 5년 만에 남자골프 세계랭킹 10위 안에 재진입합니다. 지난주 세계랭킹 12위였던 우즈는 시즌 첫 메이저대회를 제패하면서 곧 발표되는 세계랭킹에서 6위까지 오를 것으로 예상됩니다. 우즈가 세계랭킹 10위 안에 든 것은 2014년 8월 10위 이후 약 4년 8개월 만으로, 이후 우즈는 허리 수술 등...
[2019-04-15 10:57]

 '황제의 귀환'...타이거 우즈 마스터스 역전 우승

'황제의 귀환'...타이거 우즈 마스터스 역전 우승
짧은 거리의 마지막 퍼트를 홀컵으로 떨어뜨린 타이거 우즈는 주먹을 불끈 쥐고 환호했습니다. 캐디와 격한 포옹을 나눈 뒤 22년 전 첫 우승 때처럼 어머니를 끌어안고 기쁨을 나눴습니다. 22년 전 가장 어린 나이에 최소타 기록으로 마스터스 정상에 오르며 '황제의 탄생'을 알렸던 바로 그 장소에서, 이번에는 '황제의 귀환'을 알린 것입니다. ...
[2019-04-15 08:59]

타이거 우즈 마스터스 역전 우승...11년 만에 메이저 정상

타이거 우즈 마스터스 역전 우승...11년 만에 메이저 정상
[앵커]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가 마스터스에서 역전 우승을 차지하며 11년 만에 메이저대회 정상에 섰습니다. 22년 전 최연소, 최소타 기록으로 우승하며 '황제의 탄생'을 알렸던 바로 그 장소에서, 우즈는 다시 '황제의 귀환'을 알렸습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짧은 거리의 마지막 퍼트를 홀컵으로 떨어뜨린 타이거 우즈는 ...
[2019-04-15 05:47]
타이거 우즈 마스터스 역전 우승...11년 만에 메이저 정상
[앵커]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가 마스터스에서 역전 우승을 차지하며 11년 만에 메이저대회 정상에 섰습니다. 22년 전 최연소, 최소타 기록으로 우승하며 '황제의 탄생'을 알렸던 바로 그 장소에서, 우즈는 다시 '황제의 귀환'을 알렸습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짧은 거리의 마지막 퍼트를 홀컵으로 떨어뜨린 타이거 우즈는 ...
[2019-04-15 04:43]

타이거 우즈 마스터스 역전 우승...11년 만에 메이저 정상

타이거 우즈 마스터스 역전 우승...11년 만에 메이저 정상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가 마스터스에서 역전 우승을 차지하며 11년 만에 메이저대회 정상에 섰습니다. 우즈는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 내셔널 골프클럽에서 열린 마스터스 마지막 날 경기에서 2타를 줄여 최종합계 13언더파로 2위를 1타 차로 제쳤습니다. 우즈가 메이저대회 우승을 차지한 건 2008년 US오픈 이후 11년 만으로 개인 통산 15번째이...
[2019-04-15 04:14]
'황제'의 귀환...타이거 우즈, 11년 만에 메이저 정상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가 11년 만에 메이저 정상에 올랐습니다. 우즈는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의 오거스타 내셔널 골프클럽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 PGA 투어 시즌 첫 번째 메이저대회 마스터스 최종 라운드에서 2언더파 70타를 쳐 4라운드 합계 13언더파 275타로 우승했습니다. 우즈는 공동 2위 더스틴 존슨, 잰더 쇼플리, 브룩스 켑카를 1타 차...
[2019-04-15 03:45]

마지막 4홀에서 버디 3개...조정민, 극적인 역전 우승

마지막 4홀에서 버디 3개...조정민, 극적인 역전 우승
[앵커] 여자 골프 조정민 선수가 천당과 지옥을 오간 끝에 극적인 역전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우승이 멀어 보이던 마지막 4홀에서 버디 3개를 잡아내며 한 타 차 역전극을 완성했습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한 타 차 선두로 마지막 날 경기에 나선 조정민이 11번 홀 보기, 12번 홀 더블보기로 한꺼번에 3타를 잃고 급격히 무너...
[2019-04-14 19:33]
마지막 4홀에서 버디 3개...조정민, 극적인 역전 우승
[앵커] 여자 골프 조정민 선수가 천당과 지옥을 오간 끝에 극적인 역전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우승이 멀어 보이던 마지막 4홀에서 버디 3개를 잡아내며 한 타 차 역전극을 완성했습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한 타 차 선두로 마지막 날 경기에 나선 조정민이 11번 홀 보기, 12번 홀 더블보기로 한꺼번에 3타를 잃고 급격히 무너...
[2019-04-14 18:23]
마지막 4홀에서 버디 3개...조정민, 극적인 역전 우승
여자프로골프 셀트리온 퀸즈 마스터스에서 조정민 선수가 극적인 역전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조정민은 14번 홀까지 선두에 4타 차로 뒤졌지만, 15번과 16번 홀 연속 버디로 추격전을 이어갔고 마지막 홀에서도 버디를 추가하며 극적인 1타 차 역전 우승을 완성했습니다. 조정민은 우승 상금 1억6천만 원을 추가하며 상금 선두로 올라섰습니다. 신...
[2019-04-14 17:23]

신지애, 일본 여자투어 개인 통산 22승

신지애, 일본 여자투어 개인 통산 22승
신지애 선수가 일본 여자프로골프투어에서 개인 통산 22번째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신지애는 일본 효고현에서 끝난 스튜디오 앨리스 레이디스 오픈 마지막 날 경기에서 3타를 줄여 최종합계 9언더파로 2위를 1타 차로 따돌렸습니다. 지난해 일본 4대 메이저 대회 가운데 3승을 휩쓴 신지애는 올해 6개 대회 만에 우리 선수 가운데 처음으로 우승을 ...
[2019-04-14 14:40]

'2타 차 2위' 타이거 우즈, 마스터스 역전 우승 도전

'2타 차 2위' 타이거 우즈, 마스터스 역전 우승 도전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가 자신의 마스터스 다섯 번째 우승에 도전하게 됐습니다. 우즈는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 내셔널 골프장에서 계속된 마스터스 3라운드 경기에서 보기 1개와 버디 6개를 묶어 5타를 줄였습니다. 중간합계 11언더파가 된 우즈는 선두 몰리나리에 2타 뒤진 공동 2위에 올라 마지막 날 역전 우승에 도전합니다. 2005년까지 ...
[2019-04-14 09:27]
조정민·박민지, KLPGA 셀트리온 마스터즈 첫날 공동 선두
한국 여자프로골프, KLPGA 투어 셀트리온 마스터스 첫날 경기에서 조정민과 박민지가 나란히 5언더파 공동 선두로 나섰습니다. 조정민은 버디 6개와 보기 1개로 5타를 줄이며 지난주 준우승에 이어 상승세를 이어갔습니다. 박민지도 보기와 더블보기를 1개씩 기록했지만, 버디를 8개나 잡아내며 통산 세 번째 우승 기회를 잡았습니다. 신인 임희...
[2019-04-12 19:39]
우즈, 5번째 그린재킷 도전..."첫날 2언더파면 충분해"
■ 진행 : 오동건 앵커 ■ 출연 : 김상익 / 스포츠부 기자 [앵커] 스포츠 소식 알아보겠습니다. 김상익 기자 나와 있습니다. 어서 오십시오. 오늘은 골프 소식부터 얘기 나눠볼까요? PGA투어 시즌 첫 메이저대회 마스터스 대회가 어젯밤 개막했죠? 여전히 타이거 우즈가 많은 관중을 몰고 다녔다면서요? [기자] 세계 최고의 골퍼 87명 만...
[2019-04-12 13:47]
1 2 3 4 5 6 7 8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변상욱 뉴스가 있는 저녁 배너
오늘 나의 운세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