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스포츠 > 연예

'탱크' 최경주, 10월 3주 연속 한국에서 대회 출전
'탱크' 최경주 선수가 다음 달 3주 연속으로 한국 대회에 출전합니다. 최경주는 다음 달 한국프로골프 코리안투어 현대해상 최경주 인비테이셔널과 제네시스 챔피언십에 출전하고, 제주도에서 열리는 PGA 투어 더CJ컵에 연속해서 참가합니다. 최경주는 3주 연속 국내 팬들을 만날 수 있다는 것은 큰 기쁨이고 국내에서 열리는 대회에 참가하는 것이 ...
[2019-09-10 15:49]
박상현·이민영, 일본 남녀 투어 동반 우승
일본 프로골프 투어에서 우리나라 선수가 남녀 대회 우승을 휩쓸었습니다. 박상현은 후지산케이 클래식 대회 마지막 날 경기에서 6타를 더 줄이며 최종합계 15언더파로 공동 2위 그룹을 2타 차로 따돌렸습니다. 박상현은 올 시즌 일본 남자 투어에서 우리나라 선수 중 처음으로 우승했습니다. 여자 투어 골프5 레이디스 토너먼트에서는 이민영이 ...
[2019-09-08 19:09]

KLPGA 신인 박교린, KG·이데일리 레이디스 생애 첫 우승

KLPGA 신인 박교린, KG·이데일리 레이디스 생애 첫 우승
한국여자프로골프 투어 신인 박교린이 생애 첫 우승의 감격을 누렸습니다. 박교린은 용인 써닝포인트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KG·이데일리 레이디스 최종 2라운드에서 6언더파를 쳐 합계 11언더파로 정상에 올랐습니다. 이번 대회는 태풍 링링 때문에 정상적인 진행이 어려워 2라운드 36홀로 우승자를 가렸습니다.
[2019-09-08 18:52]

조정민, 2달 만에 60대 타수 '부활'...시즌 3승 기회

조정민, 2달 만에 60대 타수 '부활'...시즌 3승 기회
여자프로골프, KLPGA 투어 상금랭킹 3위에 올라있는 조정민 선수가 KG·이데일리 오픈 첫날 선두권에 오르며 시즌 세 번째 우승 기회를 잡았습니다. 조정민은 대회 첫날 경기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6개를 잡아내는 완벽한 플레이를 펼치며 양채린에 한 타 뒤진 2위에 올랐습니다. 전반기에만 두 번 우승했던 조정민은 7월 이후 약 두 달 만에 60대 타...
[2019-09-06 17:22]

이정은, US여자오픈 우승 축하 행사서 감동의 눈물

이정은, US여자오픈 우승 축하 행사서 감동의 눈물
올해 US여자오픈을 제패한 이정은 선수가 미국골프협회가 마련한 우승 축하 행사에 참석해 감동의 눈물을 흘렸습니다. 올해 LPGA 투어에 데뷔한 이정은은 지난 6월 열린 메이저대회 US여자오픈에서 우승하며 데뷔 첫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US여자오픈 트로피가 미국 본토 밖에서 공개된 건 이번이 처음으로, 이정은은 진품 트로피를 1년간 집에 보관...
[2019-09-04 16:06]

18살 재미교포 노예림, 포틀랜드 클래식 1타 차 준우승

18살 재미교포 노예림, 포틀랜드 클래식 1타 차 준우승
18살 재미교포 노예림 선수가 미국 여자프로골프, LPGA 투어 포틀랜드 클래식에서 아쉬운 준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어제까지 3타 차 선두를 지켰던 노예림은 대회 마지막 날 경기에서 한 타를 줄이는 데 그쳐 최종합계 20언더파로 호주의 해나 그린에 한 타 차 역전을 허용했습니다. 2001년에 태어나 미국에서 자란 노예림은 올해 프로에 데뷔했고, ...
[2019-09-02 10:53]

거북이처럼 따라붙은 박채윤, 극적인 6타 차 역전 우승

거북이처럼 따라붙은 박채윤, 극적인 6타 차 역전 우승
[앵커] 우승 상금만 3억5천만 원이 걸린 메이저대회, 한화 클래식에서 박채윤 선수가 극적인 역전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자신의 별명인 거북이처럼, 끈질긴 추격전으로 승부를 뒤집었습니다. 골프 소식,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긴 전장과 깊은 러프에, 마지막 날에는 핀 위치마저 가장 어려운 곳에 자리했습니다. 선두권 선수들...
[2019-09-01 19:06]

신인 이재경, 부산·경남 오픈서 코리안투어 첫 우승

신인 이재경, 부산·경남 오픈서 코리안투어 첫 우승
남자 골프 신인 이재경 선수가 코리안투어에서 감격의 첫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이재경은 경남 창원 아라미르 골프장에서 열린 부산·경남 오픈 마지막 날 경기에서 2타를 더 줄여 최종합계 19언더파로 2위 박성국을 한 타 차로 따돌렸습니다. 이재경은 2015년부터 2년 동안 국가대표를 지냈고, 올해 1부 투어에 데뷔해 열 번째 대회 만에 첫 우승컵...
[2019-09-01 16:46]
박채윤, 메이저대회 한화 클래식 6타 차 역전 우승
여자프로골프, KLPGA 투어 시즌 세 번째 메이저대회인 한화 클래식에서 박채윤이 극적인 역전 우승으로 개인 첫 메이저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선두 넬리 코르다에 6타 뒤진 공동 6위로 마지막 날 경기를 시작한 박채윤은 버디 4개와 보기 1개를 묶어 3언더파를 기록하며 최종합계 6언더파로 2위 그룹을 한 타 차로 제쳤습니다. 우승 상금 3억5천만 ...
[2019-09-01 16:46]

넬리 코르다, KLPGA 메이저 한화 클래식 3R 단독 선두

넬리 코르다, KLPGA 메이저 한화 클래식 3R 단독 선두
여자 골프 세계랭킹 10위 미국의 넬리 코르다가 KLPGA 투어 메이저대회인 한화 클래식 3라운드에서 선두로 나섰습니다. 코르다는 대회 셋째 날 경기에서 4언더파를 쳐 중간합계 8언더파를 기록하며 2위 김소이를 2타 차로 따돌렸습니다. 코르다는 LPGA 투어에서 올해 한 번의 우승을 기록하며 상금랭킹 8위를 달리고 있는 선수로, 국내 기업 한화큐...
[2019-08-31 23:40]
넬리 코르다, KLPGA 메이저 한화 클래식 3R 단독 선두
여자 골프 세계랭킹 10위 미국의 넬리 코르다가 KLPGA 투어 메이저대회인 한화 클래식 3라운드에서 선두로 나섰습니다. 코르다는 대회 셋째 날 경기에서 4언더파를 쳐 중간합계 8언더파를 기록하며 2위 김소이를 2타 차로 따돌렸습니다. 코르다는 LPGA 투어에서 올해 한 번의 우승을 기록하며 상금랭킹 8위를 달리고 있는 선수로, 국내 기업 한화큐...
[2019-08-31 17:41]

김세영·박성현, 포틀랜드 클래식 2R 공동 2위

김세영·박성현, 포틀랜드 클래식 2R 공동 2위
김세영과 박성현이 미국 여자프로골프 LPGA 투어 캄비아 포틀랜드 클래식 2라운드에서 공동 2위에 올랐습니다. 김세영은 대회 이틀째 버디 11개를 몰아치며 중간합계 12언더파로 공동 2위로 올라섰습니다. 김세영의 11언더파 61타는 1972년 창설된 이 대회 한 라운드 최저타 기록입니다. 박성현 역시 이글 2개와 버디 4개 등을 묶어 7타를 줄여 ...
[2019-08-31 12:34]

고진영, '114홀 연속 노 보기' 기록...정현, 나달과 대결

고진영, '114홀 연속 노 보기' 기록...정현, 나달과 대결
[앵커] 여자골프 세계 랭킹 1위 고진영이 타이거 우즈가 갖고 있던 110개 홀 연속 '노 보기' 기록을 경신했습니다. 우리나라 테니스의 간판 정현은 대역전승을 거두고 US오픈 3회전에 진출하며 나달과 맞대결하게 됐습니다. 한상옥 기자입니다. [기자] 파4, 9번 홀. 짧은 파 퍼트가 홀을 비켜가며 고진영의 '연속 홀 노 보기 행진'이 114에...
[2019-08-30 15:10]

고진영, 우즈 넘어 '114개 홀 연속 노 보기' 기록

고진영, 우즈 넘어 '114개 홀 연속 노 보기' 기록
여자골프 세계 랭킹 1위 고진영이 타이거 우즈가 갖고 있던 110개 홀 연속 '노 보기' 기록을 경신했습니다. 직전 대회까지 106개 홀 연속 보기 없는 플레이를 펼쳐온 고진영은 미국 오리건주에서 열린 LPGA 투어 캄비아 포틀랜드 클래식 1라운드에서 8번 홀까지 '노 보기' 행진을 이어가 114개 홀 연속 '노 보기' 기록을 작성했습니다. 고진영은 그...
[2019-08-30 08:13]

'106홀 연속 No 보기' 고진영, 우즈 대기록도 넘어설까

'106홀 연속 No 보기' 고진영, 우즈 대기록도 넘어설까
[앵커] 여자 골프 세계랭킹 1위 고진영 선수는 최근 무려 106개 홀에서 보기 없는 플레이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의 기록에 네 홀 차로 바짝 다가서며 대기록도 넘보고 있습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여자 골프 세계랭킹 1위 고진영의 올 시즌은 그야말로 압도적입니다. 메이저대회 두 번을 포함해 시...
[2019-08-29 19:12]

김효주, 한화 클래식 첫날 3언더파 선두권

김효주, 한화 클래식 첫날 3언더파 선두권
한국 여자골프, KLPGA 투어 시즌 세 번째 메이저대회인 한화 클래식 첫날 경기에서 김효주 선수가 3언더파를 기록하며 선두권에 올랐습니다. 김효주는 전반에 타수를 줄이지 못했지만, 후반에 보기 없이 버디 3개를 잡아내는 깔끔한 플레이로 우승 경쟁에 뛰어들었습니다. 김효주는 올해 LPGA 투어에서 여덟 번이나 톱텐에 이름을 올리며 안정된 샷...
[2019-08-29 19:11]
'106홀 연속 No 보기' 고진영, 우즈 대기록도 넘어설까
[앵커] 여자 골프 세계랭킹 1위 고진영 선수는 최근 무려 106개 홀에서 보기 없는 플레이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의 기록에 네 홀 차로 바짝 다가서며 대기록도 넘보고 있습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여자 골프 세계랭킹 1위 고진영의 올 시즌은 그야말로 압도적입니다. 메이저대회 두 번을 포함해 시...
[2019-08-29 16:26]

김효주·넬리 코다 "미국보다 한국이 훨씬 어려워"

김효주·넬리 코다 "미국보다 한국이 훨씬 어려워"
우리나라와 미국, 일본 여자골프의 강자들이 맞붙는 KLPGA 투어 시즌 세 번째 메이저대회 한화 클래식이 내일(29일) 나흘간의 열전에 돌입합니다. 총상금 14억 원, 우승 상금 3억5천만 원이 걸려있는 이번 대회에는 L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김효주와 넬리 코다, 지은희 등이 출전합니다. 일본 투어에서 뛰고 있는 이민영과 윤채영도 모처럼 국내 팬...
[2019-08-28 18:20]

한·미·일 여자 골프 강자 총출동...한화 클래식 내일 개막

한·미·일 여자 골프 강자 총출동...한화 클래식 내일 개막
우리나라와 미국, 일본 여자골프의 강자들이 맞붙는 KLPGA 투어 시즌 세 번째 메이저대회 한화 클래식이 내일(29일) 나흘간의 열전에 돌입합니다. 총상금 14억 원, 우승 상금 3억5천만 원이 걸려있는 이번 대회에는 L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김효주와 넬리 코다, 지은희 등이 출전합니다. 일본 투어에서 뛰고 있는 이민영과 윤채영도 모처럼 국내 팬...
[2019-08-28 18:20]
우즈, 무릎 연골 수술...10월 PGA 투어 복귀
타이거 우즈가 왼쪽 무릎 연골 손상 치료를 위해서 지난주 관절경 수술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우즈의 에이전트는 AP통신과 인터뷰에서 관절경 수술 기술이 좋아져서 이번 수술이 우즈의 가을 일정에 영향을 주지는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우즈는 10월 말 일본에서 열리는 PGA 투어 조조 챔피언십에 출전할 예정입니다. 우즈는 2014년...
[2019-08-28 14:33]

'벌써 4승' 올 시즌 KLPGA 투어는 '새내기 세상'

'벌써 4승' 올 시즌 KLPGA 투어는 '새내기 세상'
[앵커] 한국여자프로골프, KLPGA 투어는 고진영과 박성현 등 세계 정상급 선수들을 길러내는 화수분 역할을 하고 있는데요. 올해는 신인들이 벌써 우승을 네 번 달성하는 등 새내기들의 활약이 두드러지고 있습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올 시즌 프로 무대에 첫발을 내디딘 새내기 임희정이 첫 우승의 감격을 맛봅니다. 지난...
[2019-08-28 05:50]

72홀 NO 보기...'완벽한' 고진영, LPGA 시즌 4승

72홀 NO 보기...'완벽한' 고진영, LPGA 시즌 4승
[앵커] 여자 골프 세계랭킹 1위 고진영 선수가 LPGA 투어에서 올 시즌 네 번째 우승을 달성했습니다. 나흘 내내 보기를 단 한 개도 범하지 않는 완벽한 경기력을 선보였습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여자 골프 세계랭킹 1위 고진영이 마지막 홀 5m짜리 버디 퍼트를 깔끔하게 홀컵 안으로 떨어뜨립니다. 2위를 5타 차로 따돌리...
[2019-08-26 14:58]
1 2 3 4 5 6 7 8 9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시사의온도 배너
오늘 나의 운세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