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스포츠 > 축구

리버풀, 첼시 제압하고 EPL 선두
프리미어리그 리버풀이 첼시를 격파하고 선두를 달렸습니다. 리버풀은 안필드 홈구장 경기에서 마네와 살라흐가 연속골을 터뜨리며 2대 0으로 승리해, 크리스털 팰리스를 3대 1로 따돌린 2위 맨시티를 승점 2점 차로 제쳤습니다. 리버풀은 리그 4게임, 맨시티는 5게임을 남긴 가운데 두 팀의 1위 경쟁은 막판까지 계속될 전망입니다.
[2019-04-15 11:34]

부산아이파크 조덕제 감독, 아산전 앞서 TV 프로그램 미스트롯 이야기 꺼낸 이유

부산아이파크 조덕제 감독, 아산전 앞서 TV 프로그램 미스트롯 이야기 꺼낸 이유
[인터풋볼] 이명수 기자= 부산아이파크의 조덕제 감독이 아산과의 경기 직전 선수들에게 인기 TV 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트롯을 보며 메모한 이야기를 꺼냈다. 부산은 지난 4월 13일(토) 오후 1시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아산무궁화프로축구단과 하나원큐 K리그2 2019 6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렀다. 이 날 경기는 K리그2 2위와 3위간의 대결로 관심을 모...
[2019-04-15 11:00]

 박수받은 김현수 감독-인기만점 쿠티뉴...서울 이랜드, 팬서비스도 충실

박수받은 김현수 감독-인기만점 쿠티뉴...서울 이랜드, 팬서비스도 충실
[인터풋볼=천안] 이명수 기자= 3골 차 대승을 거둔 서울 이랜드가 충실한 팬서비스를 수행했다. 리그 첫 승을 이끈 김현수 감독은 팬들의 환호를 받았고, 멀티골을 터트린 쿠티뉴는 아이들로부터 인기 만점이었다. 서울 이랜드는 지난 14일 천안종합운동장에서 열린 FC안양과의 하나원큐 K리그2 2019 6라운드 홈경기에서 쿠티뉴의 멀티골을 앞세워 4-...
[2019-04-15 10:10]

 대구전 14개 선방쇼...'수원 골리' 노동건의 5번째 기회

대구전 14개 선방쇼...'수원 골리' 노동건의 5번째 기회
[인터풋볼=수원] 신명기 기자= 슈팅 27개에 유효슈팅 14개. 이번 시즌 잘 나가는 대구FC가 수원삼성 원정에서 첫 무득점 경기를 펼쳤다. 경기 내내 슈팅 세례를 퍼부었지만 90분 동안 수원의 골문을 한 번도 열지 못했다. 대구의 매서운 공격을 막아선 것은 다름 아닌 수원 골키퍼 노동건이었다. 노동건은 3경기 연속 무실점 기록을 거두면서 이번 시...
[2019-04-15 06:35]

 '맨유가 노린 재능' 쿠티뉴, 멀티골로 이름값 톡톡

'맨유가 노린 재능' 쿠티뉴, 멀티골로 이름값 톡톡
[인터풋볼=천안] 이명수 기자= 더글라스 쿠티뉴가 멀티골을 터트리며 서울 이랜드를 리그 첫 승으로 이끌었다. 브라질에서 검증된 자원인 쿠티뉴는 바르셀로나에서 뛰는 '동명이인' 쿠티뉴에 버금가는 맹활약으로 이름값을 톡톡히 했다. 서울 이랜드는 14일 오후 1시 천안종합운동장에서 열린 FC안양과의 하나원큐 K리그2 2019 6라운드 홈경기에서 쿠...
[2019-04-15 04:59]

골보다 빛난 '선방쇼'...노동건 "대표팀 가고 싶다"

골보다 빛난 '선방쇼'...노동건 "대표팀 가고 싶다"
[앵커] K리그 수원 삼성의 노동건 골키퍼가 국가대표 골키퍼 조현우 앞에서 선방쇼를 펼쳤습니다. 최근 수원의 수호신으로 거듭난 노동건 골키퍼는 국가대표팀에 대한 포부도 밝혔습니다. 김재형 기자입니다. [기자] 수원의 골문을 지킨 노동건은 대구의 소나기 슈팅을 온몸으로 걷어냈습니다. 위치 선정과 반응 속도 모두 탁월했습니다. ...
[2019-04-14 23:42]

 드디어 첫 승! 최강희의 다롄, 10명으로 산둥 1-0 제압...4G 무승 탈출

드디어 첫 승! 최강희의 다롄, 10명으로 산둥 1-0 제압...4G 무승 탈출
[인터풋볼] 이현호 기자=최강희 감독이 중국 무대로 떠난 후 첫 승을 거뒀다. 최 감독이 이끄는 다롄 이팡은 14일 오후 6시 30분(한국시간) 중국 지난의 올림픽 스포츠 센터에서 열린 2019 중국 슈퍼리그(CSL) 5라운드 산둥 원정 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다롄은 4경기 무승(2무 2패)을 깨고 시즌 첫 승리를 따냈다. 다롄은 함식, 카라스...
[2019-04-14 20:26]

 '최하위→8위' 서울 이랜드, 안양 꺾고 순위 2계단 상승!

'최하위→8위' 서울 이랜드, 안양 꺾고 순위 2계단 상승!
[인터풋볼=천안] 이명수 기자= 서울 이랜드가 첫 승을 신고하며 소중한 승점 3점을 추가했다. 이날 승리로 서울 이랜드는 전남 드래곤즈와 FC안양을 끌어 내리고 최하위에서 8위로 두 계단 뛰어올랐다. 서울 이랜드는 14일 오후 1시 천안종합운동장에서 열린 FC안양과의 하나원큐 K리그2 2019 6라운드 홈경기에서 김상원에게 선제골을 허용했지만 서...
[2019-04-14 20:30]
골보다 빛난 '선방쇼'...노동건 "대표팀 가고 싶다"
[앵커] K리그 수원 삼성의 노동건 골키퍼가 국가대표 골키퍼 조현우 앞에서 선방쇼를 펼쳤습니다. 최근 수원의 수호신으로 거듭난 노동건 골키퍼는 국가대표팀에 대한 포부도 밝혔습니다. 김재형 기자입니다. [기자] 수원의 골문을 지킨 노동건은 대구의 소나기 슈팅을 온몸으로 걷어냈습니다. 위치 선정과 반응 속도 모두 탁월했습니다. ...
[2019-04-14 19:01]

 '역시는 역시' 사리치, 복귀 후 45분간 보여준 클래스

'역시는 역시' 사리치, 복귀 후 45분간 보여준 클래스
[인터풋볼=수원] 신명기 기자= 수원삼성의 중원 사령관 엘비스 사리치가 드디어 복귀전을 치렀다. 교체로 출전한 사리치는 시즌 첫 경기임에도 불구하고 탁월한 경기운영능력과 시원시원한 패스로 존재감을 과시했다. 부상 이후 실력을 재확인하는데 45분도 충분했다. 수원은 14일 오후 2시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7라운드...
[2019-04-14 18:50]

 '황의조-김영권 FT' 감바, 우라와 레즈에 0-1 패...3연패 수렁

'황의조-김영권 FT' 감바, 우라와 레즈에 0-1 패...3연패 수렁
[인터풋볼] 이현호 기자=황의조, 김영권, 오재석이 활약한 감바 오사카가 안방에서 우라와 레즈에 일격을 당했다. 감바 오사카는 14일 오후 4시 스이타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J리그 7라운드에서 우라와레즈에 0-1로 패배했다. 이로써 감바는 리그 3연패를 거두며 부진의 늪에서 빠져나오지 못했다. 감바는 한국인 3인방을 선발로 내세웠다. ...
[2019-04-14 18:11]

 '2경기 4골 합작' 페시치-조영욱, 위력적인 '투톱 조합'

'2경기 4골 합작' 페시치-조영욱, 위력적인 '투톱 조합'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2경기에서 무려 4골을 합작했다. 최용수 감독이 새롭게 조합한 페시치와 조영욱의 투톱 조합이 위력을 떨치고 있고, 서울의 상승세를 이끌고 있다. FC서울은 14일 오후 4시 춘천 송암스포츠타운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7라운드에서 강원FC를 2-1로 제압했다. 이로써 서울은 리그 2연승으로 승점 16점을 거두며 울산 ...
[2019-04-14 18:03]

 '페시치 멀티골' 서울, 강원 원정서 2-1 승...2위 등극

'페시치 멀티골' 서울, 강원 원정서 2-1 승...2위 등극
[인터풋볼] 이현호 기자=페시치의 멀티골에 힘입은 FC서울이 춘천 원정에서 강원FC를 2-1로 꺾었다. FC서울은 14일 오후 4시 춘천 송암스포츠타운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7라운드에서 강원FC를 2-1로 제압했다. 이로써 서울은 리그 2연승으로 승점 16점을 거두며 울산 현대(17점)에 이어 리그 2위에 올랐다. 원정팀 서울은 유상훈, 황현수,...
[2019-04-14 17:46]

 '주니오 4호골-김인성 멀티골' 울산, 인천 3-0 꺾고 4연승+선두 질주

'주니오 4호골-김인성 멀티골' 울산, 인천 3-0 꺾고 4연승+선두 질주
[인터풋볼] 이현호 기자=울산이 주니오의 리그 4호골과 김인성의 멀티골에 힘입어 인천 원정에서 짜릿한 승리를 챙겼다. 울산 현대는 14일 오후 4시 인천축구전용구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7라운드에서 인천 유나이티드를 상대로 3-0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울산은 리그 개막 후 7경기 무패행진(5승 2무)으로 단독 선두에 등극했다. 원정...
[2019-04-14 17:41]

 '원더골 전문' 서경주, "데뷔골보다 승리 기쁘다, 하위권 벗어나고 싶어"

'원더골 전문' 서경주, "데뷔골보다 승리 기쁘다, 하위권 벗어나고 싶어"
[인터풋볼=천안] 이명수 기자= 서경주(21, 서울 이랜드)가 환상적인 동점골로 패배 위기의 서울 이랜드를 구해냈다. 서경주의 동점골과 쿠티뉴의 멀티골, 김민균의 추가골을 묶어 서울 이랜드는 안양을 제압했고, 서경주는 골 보다 팀의 승리가 기쁘다며 미소 지었다. 서울 이랜드는 14일 오후 1시 천안종합운동장에서 열린 FC안양과의 하나원큐 K리...
[2019-04-14 17:30]

 수원 이임생 "노동건 선방으로 비겼지만 공격은 미흡"

수원 이임생 "노동건 선방으로 비겼지만 공격은 미흡"
[인터풋볼=수원] 신명기 기자= 수원삼성의 이임생 감독이 선방쇼를 펼친 노동건에 대해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다만, 상대 공격수들에게 고전했던 부분과 공격 작업이 미흡했던 것에 대해 개선할 것을 약속했다. 수원은 14일 오후 2시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7라운드 홈경기에서 대구와 0-0으로 비겼다. 경기 후...
[2019-04-14 16:23]

 "수원 같은 강팀 상대했으니"...대구 안드레는 만족

"수원 같은 강팀 상대했으니"...대구 안드레는 만족
[인터풋볼=수원] 신명기 기자= "수원 원정 무승부, 좋은 결실이다." 대구FC의 안드레 감독이 수원삼성전 무승부를 긍정적으로 바라봤다. 여러 차례 슈팅을 시도하고도 골은 넣지 못했지만 체력적인 부담 속에서 승점 1점을 획득했기 때문이다. 대구는 14일 오후 2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7라운드 원정경기에서 수원을...
[2019-04-14 16:19]

 '노동건 선방쇼' 수원, 대구와 0-0 무승부...4G 무패

'노동건 선방쇼' 수원, 대구와 0-0 무승부...4G 무패
[인터풋볼=수원] 신명기 기자= 수원삼성이 안방에서 대구FC와 득점 없이 비겼다. 막판 노동건의 선방이 수원을 구했다. 수원은 14일 오후 2시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7라운드 홈경기에서 대구와 0-0으로 비겼다. 수원은 무패를 4경기로 늘렸지만 시즌 첫 연승에는 실패했다. [선발 라인업] 수원, 데얀-타가트 동시 선발....
[2019-04-14 15:49]

 '감격 첫승' 서울 이랜드 김현수 감독, "행복하고, 모두에게 감사하다"

'감격 첫승' 서울 이랜드 김현수 감독, "행복하고, 모두에게 감사하다"
[인터풋볼=천안] 이명수 기자= 리그 6경기 만에 첫 승을 신고한 서울 이랜드의 김현수 감독이 기쁜 마음을 드러냈다. 첫 승에 오랜시간이 걸린 만큼 앞으로 더 발전할 것이라 다짐했다. 서울 이랜드는 14일 오후 1시 천안종합운동장에서 열린 FC안양과의 하나원큐 K리그2 2019 6라운드 홈경기에서 김상원에게 선제골을 허용했지만 서경주, 쿠티뉴, 김...
[2019-04-14 15:30]

 '패장' 김형열 감독, "계속되는 원정경기, 심적으로 지쳐있다"

'패장' 김형열 감독, "계속되는 원정경기, 심적으로 지쳐있다"
[인터풋볼=천안] 이명수 기자= 서울 이랜드에 무릎을 꿇은 FC안양의 김형열 감독이 패배의 원인을 체력 문제로 진단했다. FC안양은 14일 오후 1시 천안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서울 이랜드와의 하나원큐 K리그2 2019 6라운드 원정경기에서 1-4로 패했다. 안양은 김상원의 선제골로 앞서갔지만 서경주, 쿠티뉴, 김민균에게 내리 4골을 허용하며 결국 1-...
[2019-04-14 15:16]

 '50미터 폭풍질주 환상골' 서경주, U23 김학범 감독 눈도장

'50미터 폭풍질주 환상골' 서경주, U23 김학범 감독 눈도장
[인터풋볼=천안] 이명수 기자= 서경주(21, 서울 이랜드)가 50미터 단독 돌파에 이은 환상골로 서울 이랜드를 구해냈다. U-23 대표팀에 이름을 올렸던 서경주는 김학범 감독의 눈도장을 찍었고, 도쿄 올림픽 출전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서울 이랜드는 14일 오후 1시 천안종합운동장에서 열린 FC안양과의 하나원큐 K리그2 2019 6라운드 홈경기에서 서...
[2019-04-14 15:05]

 '쿠티뉴 결승골' 서울 이랜드, 안양 4-1 격파...리그 첫승+탈꼴찌 성공

'쿠티뉴 결승골' 서울 이랜드, 안양 4-1 격파...리그 첫승+탈꼴찌 성공
[인터풋볼=천안] 이명수 기자= 서울 이랜드가 선제 실점을 허용했지만 내리 4골을 터트리며 FC안양을 제압했다. 이날 승리로 서울 이랜드는 K리그2 개막 후 첫승을 신고했다. 서울 이랜드는 14일 오후 1시 천안종합운동장에서 열린 FC안양과의 하나원큐 K리그2 2019 6라운드 홈경기에서 김상원에게 선제골을 허용했지만 서경주, 쿠티뉴, 김민균이 득...
[2019-04-14 14:47]
1 2 3 4 5 6 7 8 9 10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변상욱 뉴스가 있는 저녁 배너
오늘 나의 운세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