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스포츠 > 농구&배구

그레이·메이스 47점 합작...LG, 2연승

그레이·메이스 47점 합작...LG, 2연승
프로농구 LG가 개막 2연패 뒤 2연승을 거뒀습니다. LG는 창원 홈 경기에서 외국인 선수 콤비 그레이와 메이스가 47점을 합작해 kt에 91대 73으로 크게 이겼습니다. 원주 DB는 오리온을 79대 76으로 물리쳤습니다.
[2018-10-23 23:08]

이소영-강소휘 폭발' GS칼텍스, 현대건설 격파

이소영-강소휘 폭발' GS칼텍스, 현대건설 격파
여자배구 GS칼텍스가 현대건설을 꺾고 시즌 첫 승을 올렸습니다. GS칼텍스는 장충체육관 홈 경기에서 이소영과 강소휘가 42점을 합작하면서 3대 1로 이겼습니다. 남자부 삼성화재는 박철우를 앞세워 한국전력을 제압했습니다.
[2018-10-23 21:56]

'7시 시대' 여자배구, 화려한 개막...도로공사 역전승

'7시 시대' 여자배구, 화려한 개막...도로공사 역전승
프로배구 여자부 경기가 도로공사와 IBK기업은행의 개막전으로 막을 올렸습니다. 올 시즌부터 평일 경기 시각을 오후 5시에서 저녁 7시로 바꾼 가운데 개막전이 열린 경북 김천체육관은 5천여 전 좌석이 매진을 기록했습니다. 여자부 개막전은 같은 시간 서울에서 열린 남자부 경기보다 관중 수와 인터넷 중계 접속자에서 모두 2배 안팎으로 앞섰습...
[2018-10-22 23:47]
'7시 시대' 여자배구, 화려한 개막...도로공사 역전승
프로배구 여자부 경기가 도로공사와 IBK기업은행의 개막전으로 막을 올렸습니다. 올 시즌부터 평일 경기 시각을 오후 5시에서 저녁 7시로 바꾼 가운데 개막전이 열린 경북 김천체육관은 5천여 전 좌석이 매진을 기록했습니다. 여자부 개막전은 같은 시간 서울에서 열린 남자부 경기보다 관중 수와 인터넷 중계 접속자에서 모두 2배 안팎으로 앞섰습...
[2018-10-22 23:04]

'7시 시대' 여자배구 화려한 개막...흥행예감

'7시 시대' 여자배구 화려한 개막...흥행예감
[앵커] 올 시즌부터 평일 경기 시각을 저녁 7시로 바꾼 여자배구가 화려하게 개막했습니다. 남자 경기와 같은 시간 경기가 열려 흥행 경쟁을 펼쳤는데 여자 경기가 압승을 거뒀습니다. 김재형 기자입니다. [기자] [이다영 / 현대건설(지난 18일) : 여자배구도 아기자기한 면이 있어서 여자배구가 (남자배구보다) 더 인기가 많다고 생각합니다...
[2018-10-22 23:04]

모비스, DB 꺾고 4연승

모비스, DB 꺾고 4연승
프로농구 선두 울산 모비스가 원주 DB를 제압하고 개막 후 4연승을 달렸습니다. 모비스는 원주 원정경기에서 33점 17리바운드 더블-더블을 기록한 귀화선수 라건아가 종료 직전 결정적인 블록슛까지 해내면서 89대 87, 한 골 차로 이겼습니다. kt는 삼성을 꺾고 5할 승률에 복귀했고 KCC도 SK를 제쳤습니다.
[2018-10-21 19:02]

'요스바니 35점' OK저축은행 3연승

'요스바니 35점' OK저축은행 3연승
최근 두 시즌 모두 최하위에 그쳤던 프로배구 OK저축은행이 개막 3연승을 달렸습니다. OK저축은행은 안산 홈 경기에서 외국인 선수 요스바니가 35점을 몰아쳐 KB손해보험에 3대 1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쿠바 출신 요스바니는 서브 에이스 4개, 블로킹 4개까지 곁들이며 개인 첫 트리플 크라운을 달성했습니다.
[2018-10-21 17:53]

LG, 전자랜드 대파하고 첫 승

LG, 전자랜드 대파하고 첫 승
프로농구 LG가 전자랜드를 대파하고 시즌 첫 승을 올렸습니다. LG는 창원 홈 경기에서 센터 김종규와 외국인 선수 메이스가 50점을 합작해 94대 70으로 이겼습니다. 지난 시즌 우승팀 SK는 kt를 94대 82로 꺾었고, KCC는 오리온을 제압했습니다.
[2018-10-20 19:54]
프로농구 현대모비스, 3경기 연속 100점대 대승
프로농구 울산 현대모비스가 홈 경기에서 서울 삼성에 114대 77, 37점 차의 대승을 거두고 인천 전자랜드와 공동 선두에 올라섰습니다. 현대모비스는 라건아가 친정팀을 상대로 39점을 넣고 리바운드 20개를 잡아내는 활약을 펼쳐 개막 이후 세 경기 연속 100득점 이상을 올리는 상승세를 이어갔습니다. 원주에서는 안양 KGC인삼공사가 연장 접전 끝...
[2018-10-19 22:52]

프로배구 대한항공, 한국전력 꺾고 2연승

프로배구 대한항공, 한국전력 꺾고 2연승
남자 프로배구에서 대한항공이 한국전력을 꺾고 2연승을 달렸습니다. 대한항공은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V리그 홈 경기에서 정지석이 22득점, 가스파리니가 18득점을 올리는 활약을 펼쳐 한국전력을 세트 스코어 3대 1로 눌렀습니다.
[2018-10-19 22:52]

"저녁 7시에 만나요"...'인기 만점' 여자배구 홀로서기

"저녁 7시에 만나요"...'인기 만점' 여자배구 홀로서기
[앵커] 남자부에 이어 오는 22일 개막하는 여자 프로배구가 야심 찬 홀로서기에 나섭니다. 평일 경기 시각을 오후 5시에서 저녁 7시로 바꿔 흥행몰이에 나서는데요. 최근 인기에 힘입은 의미 있는 도전입니다. 김재형 기자입니다. [기자] 그동안 V리그 여자부의 평일 경기는 오후 5시에 시작했습니다. 직장인이 퇴근길에 경기장을 찾는다...
[2018-10-18 23:32]
여자배구, "올 시즌 우승 후보 도로공사·흥국생명"
오는 22일 개막하는 여자배구 올 시즌 우승후보로 도로공사와 흥국생명이 꼽혔습니다. 오늘 열린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미디어데이에서 6개 팀 감독들은 출사표를 밝히면서 한목소리로 도로공사와 흥국생명을 꼽았습니다. 지난 시즌 통합우승을 차지한 도로공사는 우승 주역들이 건재하고, 흥국생명은 높이와 공격력을 보강해 높은 평가를 받았습니...
[2018-10-18 17:45]
"저녁 7시에 만나요"...'인기 만점' 여자배구 홀로서기
[앵커] 남자부에 이어 오는 22일 개막하는 여자 프로배구가 야심 찬 홀로서기에 나섭니다. 평일 경기 시각을 오후 5시에서 저녁 7시로 바꿔 흥행몰이에 나서는데요. 최근 인기에 힘입은 의미 있는 도전입니다. 김재형 기자입니다. [기자] 그동안 V리그 여자부의 평일 경기는 오후 5시에 시작했습니다. 직장인이 퇴근길에 경기장을 찾는다...
[2018-10-18 16:51]

현대모비스, 2경기 연속 100득점...2연승

현대모비스, 2경기 연속 100득점...2연승
프로농구 현대모비스가 오리온과 홈 경기에서 111대 82로 크게 이겼습니다. 현대모비스는 개막 2경기에서 모두 100점 이상을 넣으며 우승 후보다운 전력을 입증했습니다. 라건아가 25점, 17리바운드, 7어시스트를 기록했고, 쇼터가 24점으로 활약했습니다. 전자랜드는 삼성을 86대 68로 물리치고 현대모비스와 함께 공동 선두에 올랐습니다. ...
[2018-10-16 21:38]

대한항공, KB손해보험 꺾고 시즌 첫 승

대한항공, KB손해보험 꺾고 시즌 첫 승
남자 프로배구에서 대한항공이 가스파리니의 활약을 앞세워 KB 손해보험을 꺾고 시즌 첫 승을 기록했습니다. 개막전에서 7점에 그쳤던 가스파리니는 KB 손해보험을 상대로 21점을 몰아치며 세트스코어 3대 0 완승을 지휘했습니다. 대한항공 정지석도 서브에이스 4개 등 16득점으로 활약했습니다. 김재형 [jhkim03@ytn.co.kr]
[2018-10-16 21:35]

삼성화재, 우리카드 잡고 개막전 승리

삼성화재, 우리카드 잡고 개막전 승리
프로배구 삼성화재가 타이스와 박철우, 송희채의 화력을 앞세워 우리카드를 잡고 V리그 첫 경기에서 승리했습니다. 삼성화재는 우리카드에 1세트를 내준 뒤 내리 세 세트를 따내며 세트스코어 3대 1로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타이스가 28득점으로 팀 최다 득점을 올렸고 박철우가 20점, 송희채가 16점을 기록했습니다. 우리카드 아가메즈는 37점을...
[2018-10-14 19:38]

전자랜드, '디펜딩 챔피언' SK에 35점 차 대승

전자랜드, '디펜딩 챔피언' SK에 35점 차 대승
프로농구 인천 전자랜드가 지난 시즌 챔피언결정전 우승팀 서울 SK를 101대 66으로 완파했습니다. 단신 외국인 선수 기디 팟츠가 후반에만 27득점을 올리며 활약했고 할로웨이는 18점 13리바운드로 더블-더블을 기록했습니다. 원주에서는 서울 삼성이 음발라의 25득점 활약으로 원주 DB를 86대 71로 물리쳤고, 안양에서는 고양 오리온이 28득점 17리...
[2018-10-14 19:38]

현대캐피탈, V리그 개막전 대한항공에 완승

현대캐피탈, V리그 개막전 대한항공에 완승
2018-2019 V리그 남자부 개막전에서 지난해 준우승팀 현대캐피탈이 우승팀 대한항공을 세트 스코어 3대 0으로 제압했습니다. 현대캐피탈은 우리카드에서 팀을 옮긴 파다르가 서브 득점 6개를 올리는 등 26득점으로 활약했고, 역시 이번 시즌부터 현대캐피탈 유니폼을 입은 전광인도 고비마다 공격에 성공해 승리를 이끌었습니다. 대한항공은 세계...
[2018-10-13 18:00]

개막 앞둔 V리그, 이적생 활약에 관심

개막 앞둔 V리그, 이적생 활약에 관심
[앵커] 겨울 스포츠의 꽃, 남자프로배구 V리그 개막을 이틀 앞두고 7개 팀이 모여 출사표를 던졌습니다. '디펜딩 챔피언' 대한항공이 각 팀의 견제를 받은 가운데 FA 계약으로 새 둥지를 튼 이적생들의 활약도 기대되고 있습니다. 양시창 기자입니다. [기자] 남자 프로배구 개막을 이틀 앞두고 열린 미디어데이. 어느 팀과 챔프전에서 맞붙...
[2018-10-11 23:32]
개막 앞둔 V리그, 이적생 활약에 관심
[앵커] 겨울 스포츠의 꽃, 남자프로배구 V리그 개막을 이틀 앞두고 7개 팀이 모여 출사표를 던졌습니다. '디펜딩 챔피언' 대한항공이 각 팀의 견제를 받은 가운데 FA 계약으로 새 둥지를 튼 이적생들의 활약도 기대되고 있습니다. 양시창 기자입니다. [기자] 남자 프로배구 개막을 이틀 앞두고 열린 미디어데이. 어느 팀과 챔프전에서 맞붙...
[2018-10-11 18:42]
"대한항공과 챔프전을" 남자프로배구 도전장
남자프로배구 6개 구단이 '디펜딩챔피언' 대한항공을 향해 도전장을 내밀었습니다. 2018-2019 V리그 남자부 개막을 이틀 앞둔 오늘 미디어데이에서 각 팀 선수들은 지난 시즌 첫 우승 트로피를 든 대한항공의 전력이 가장 탄탄하다면서 올해도 챔프전에 오를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또 감독들은, 아직 준비가 덜 됐다고 몸을 낮추면서도 체력과 리시...
[2018-10-11 16:30]
체육회, 여자배구대표팀 코치 성추행 논란 조사 착수
여자 배구 국가대표팀 코치가 진천 국가대표 선수촌에서 대표팀 스태프를 성추행했다는 논란이 일어 대한체육회가 진상 조사에 착수했습니다. 대한체육회는 국가대표 선수들의 요람인 선수촌에서 성추행 논란이 불거진 사실을 엄중하게 받아들이고 신속하게 대응하기로 했습니다. 여자배구 대표팀 전 코치인 A 씨는 지난달 진천선수촌에서 세계선수...
[2018-10-11 14:56]
1 2 3 4 5 6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오늘 나의 운세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