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스포츠 > 축구

 박주영을 믿은 최용수, 믿음에 부응한 박주영

박주영을 믿은 최용수, 믿음에 부응한 박주영
[인터풋볼=서울월드컵경기장] 이명수 기자= 박주영(33, FC서울)이 최용수 감독의 믿음에 완벽히 부응했다. 박주영은 강원을 상대로 득점포를 가동하며 부활의 날개짓을 펼쳤다. FC서울은 27일 오후 4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강원FC와의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34라운드 홈경기에서 박주영의 선제골로 앞서갔지만 정승용에게 동점골을 허용하...
[2018-10-28 05:25]

 창단 첫 우승이자 마지막 우승? 아산의 슬픈 현실

창단 첫 우승이자 마지막 우승? 아산의 슬픈 현실
[인터풋볼=잠실] 정지훈 기자= 창단 첫 우승의 기쁨도 잠시였다. 모두가 똘똘 뭉쳐 아산의 우승을 만들었지만 아산의 미래는 여전히 불투명하고, 어쩌면 이번 우승이 마지막 우승이 될 수 있다. 아산의 우승은 세계에서 가장 슬픈 우승이었다. 아산 무궁화는 27일 오후 3시 잠실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18 KEB 하나은행 K리그2(챌린지) 34라운드에서 ...
[2018-10-28 04:39]

 "하 이게뭐고? 정신사납게" 최용수가 상암에 돌아온 날

"하 이게뭐고? 정신사납게" 최용수가 상암에 돌아온 날
[인터풋볼=서울월드컵경기장] 이명수 기자= "이게 뭐고 정신사납게" '독수리' 최용수 감독이 상암에 돌아왔다. 2년 만에 돌아온 서울월드컵경기장이 낯설 법도 했지만 최용수 감독은 빠르게 팀을 재정비했고, 이날 강원을 상대로 서울은 무승부를 거뒀다. 최용수 감독이 이끄는 FC서울은 27일 오후 4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강원FC와의 KEB...
[2018-10-27 20:25]

 '143일 만에 홈 승리' 부천, 결국 포프가 해냈다

'143일 만에 홈 승리' 부천, 결국 포프가 해냈다
[인터풋볼] 김병학 기자= 부천이 오랜만에 홈에서 짜릿한 승리를 거두었다. 무려 143일 만에 얻은 값진 승점 3점이다. 부천은 27일 오후 4시 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KEB 하나은행 2018 K리그2' 34라운드 수원FC와 경기에서 2-0으로 이겼다. 포프가 홀로 멀티골을 기록하는 등 해결사로 나서서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부천은 승리가 절실...
[2018-10-27 20:05]

맨유가 노리던 탈리스카, 광저우 헝다로 완전 이적 (터키 언론)

맨유가 노리던 탈리스카, 광저우 헝다로 완전 이적 (터키 언론)
[인터풋볼] 김병학 기자= 안데르손 탈리스카(24)가 광저우 헝다로 완전 이적했다. '비인 스포츠' 터키판은 27일(한국시간) "광저우 헝다가 탈리스카를 완전 영입했다. 이적료는 1920만 유로(약 248억 원)다"라고 보도했다. 임대료 580만 유로까지 합하면 총 2500만 유로(약 324억 원)에 완전 영입한 셈이다. 브라질 축구 선수 탈리스카는 ...
[2018-10-27 19:28]

 '최용수 효과' 서울, 몸 사리지 않는 투지와 압박 돋보였다

'최용수 효과' 서울, 몸 사리지 않는 투지와 압박 돋보였다
[인터풋볼=서울월드컵경기장] 이명수 기자= 최용수 효과는 분명했다. 최용수 감독의 지휘아래 FC서울은 투지와 압박이 살아났고, 승리를 신고하지 못했지만 기대감을 갖게하기 충분했다. FC서울은 27일 오후 4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강원FC와의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34라운드 홈경기에서 박주영의 선제골로 앞서갔지만 정승용에게 동점골...
[2018-10-27 18:00]

 '복귀포' 박주영, "수호신 응원에 감사하다"

'복귀포' 박주영, "수호신 응원에 감사하다"
[인터풋볼=서울월드컵경기장] 이명수 기자= 복귀전에서 득점포를 가동한 박주영이 서울 팬들의 응원에 감사인사를 전했다. 또한 위기를 탈출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FC서울은 27일 오후 4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강원FC와의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34라운드 홈경기에서 박주영의 선제골로 앞서갔지만 정승용에게 동점골을 허용하며...
[2018-10-27 19:00]

 '상암 복귀' 최용수, "흥분됐다, 상암벤치가 낯설지는 않더라"

'상암 복귀' 최용수, "흥분됐다, 상암벤치가 낯설지는 않더라"
[인터풋볼=서울월드컵경기장] 이명수 기자= 서울월드컵경기장으로 돌아온 최용수 감독이 복귀 소감을 밝혔다. 최용수 감독은 흥분됐었다면서 앞으로 보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FC서울은 27일 오후 4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강원FC와의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34라운드 홈경기에서 박주영의 선제골로 앞서갔지만 정승용에게 동점골을 허용하며...
[2018-10-27 18:17]

 강원 김병수 감독, "실점 후 동점 높게 평가한다"

강원 김병수 감독, "실점 후 동점 높게 평가한다"
[인터풋볼=서울월드컵경기장] 이명수 기자= 강원FC의 김병수 감독이 실점에도 포기하지 않고 동점을 만들어낸 선수들을 칭찬했다. 강원FC는 27일 오후 4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FC서울과의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34라운드 원정경기에서 1-1 무승부를 거뒀다. 강원은 후반 38분, 박주영에게 실점을 허용하며 끌려갔지만 후반 40분, 정승용...
[2018-10-27 18:08]

 '둥지로 돌아온 독수리' 최용수, 상암은 환호로 맞이

'둥지로 돌아온 독수리' 최용수, 상암은 환호로 맞이
[인터풋볼=서울월드컵경기장] 이명수 기자= 서울월드컵경기장이 최용수를 연호하는 함성으로 가득 찼다. FC서울로 돌아온 최용수 감독은 뜨거운 환대를 받았고, 승리에 실패했지만 기대감을 갖게하기 충분했다. FC서울은 27일 오후 4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강원FC와의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34라운드 홈경기에서 박주영의 선제골로 앞서갔...
[2018-10-27 18:03]

 3달만에 출전한 박주영, 득점포 가동+실력 과시

3달만에 출전한 박주영, 득점포 가동+실력 과시
[인터풋볼=서울월드컵경기장] 이명수 기자= 박주영이 약 3달 만에 그라운드를 밟았다. 30여 분이 넘는 시간 동안 박주영은 종횡무진 움직였고, 득점포를 가동하며 변함없는 실력을 과시했다. FC서울은 27일 오후 4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강원FC와의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34라운드 홈경기에서 박주영의 선제골로 앞서갔지만 정승용에게 동...
[2018-10-27 17:50]

 '박주영 복귀포' 서울, 강원과 1-1 무승부...무승 탈출 실패

'박주영 복귀포' 서울, 강원과 1-1 무승부...무승 탈출 실패
[인터풋볼=서울월드컵경기장] 이명수 기자= FC서울이 강원FC와 1-1 무승부를 거뒀다. 이날 무승부로 서울은 11경기 째 승리를 신고하지 못했다. FC서울은 27일 오후 4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강원FC와의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34라운드 홈경기에서 박주영의 선제골로 앞서갔지만 정승용에게 동점골을 허용하며 1-1 무승부로 경기를...
[2018-10-27 17:47]

 '포프 멀티골' 부천, 수원 2-0 제압...5G 만에 승

'포프 멀티골' 부천, 수원 2-0 제압...5G 만에 승
[인터풋볼] 김병학 기자= 부천이 5경기 만에 달콤한 승리를 따냈다. 부천은 27일 오후 4시 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KEB 하나은행 2018 K리그2' 34라운드 수원FC와 경기에서 2-0으로 이겼다. 부천은 포프, 공민현, 이광재, 안태현, 남송, 송홍민, 장순혁, 박건, 임동혁, 정준현, 이영창이 선발로 나섰다. 수원은 이재안, 비아나, 이승현, ...
[2018-10-27 17:46]

 '안방 대패' 인창수 감독, "혼란스럽고, 죄송하다"

'안방 대패' 인창수 감독, "혼란스럽고, 죄송하다"
[인터풋볼=잠실] 정지훈 기자= 안방에서 대패하며 아산의 우승을 지켜본 서울 이랜드의 인창수 감독이 팬들에게 죄송하다는 말과 함께 모든 책임은 자신에게 있다고 했다. 아산 무궁화는 27일 오후 3시 잠실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18 KEB 하나은행 K리그2(챌린지) 34라운드에서 서울 이랜드에 4-0 완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아산은 3연승과 함께 승...
[2018-10-27 17:45]

 박동혁 감독의 호소, "우승까지 한 팀을 없애야 하는가?"

박동혁 감독의 호소, "우승까지 한 팀을 없애야 하는가?"
[인터풋볼=잠실] 정지훈 기자= "경찰청장님, 프로연맹 총재님에게 우승을 했다는 것을 말씀드리고 싶다. 우승까지 한 팀을 없애야 하는지 의문이 든다. K리그1 승격 티켓을 땄지만 올라가지 못한다. 이런 노력이 헛수고가 되지 않도록 다시 한 번 기회를 줬으면 좋겠다. 후배들에게 길을 열어주고 싶다." 아산 무궁화는 27일 오후 3시 잠실종합운동장...
[2018-10-27 17:19]

 똘똘 뭉쳐 만든 아산의 우승, 그러나 미래는 '불투명'

똘똘 뭉쳐 만든 아산의 우승, 그러나 미래는 '불투명'
[인터풋볼=잠실] 정지훈 기자= 박동혁 감독, 선수들, 코칭스태프, 프런트 그리고 팬들까지. 모두가 똘똘 뭉쳐 아산의 우승을 만들었다. 그러나 아산의 미래는 여전히 불투명하고, 어쩌면 창단 첫 우승이 마지막 우승이 될 수 있다. 아산 무궁화는 27일 오후 3시 잠실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18 KEB 하나은행 K리그2(챌린지) 34라운드에서 서울 이랜드...
[2018-10-27 16:46]

 '해체 위기' 아산, 서울E에 4-0 완승...자력으로 우승 확정

'해체 위기' 아산, 서울E에 4-0 완승...자력으로 우승 확정
[인터풋볼=잠실] 정지훈 기자= 해체 위기에 놓여있는 아산이 압도적인 경기력과 함께 투혼을 발휘하며 조기에 우승을 확정했다. 그러나 여전히 아산의 미래는 불투명하다. 아산 무궁화는 27일 오후 3시 잠실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18 KEB 하나은행 K리그2(챌린지) 34라운드에서 서울 이랜드에 4-0 완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아산은 3연승과 함께 승...
[2018-10-27 16:45]

 '문상윤 선제골' 성남, 대전 2-0 꺾고 4경기 만에 승리

'문상윤 선제골' 성남, 대전 2-0 꺾고 4경기 만에 승리
[인터풋볼] 김병학 기자= 성남 FC가 대전 시티즌을 잡고 4경기 만에 승리를 거두었다. 성남은 27일 오후 2시 탄천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KEB 하나은행 2018 K리그2' 34라운드 대전 시티즌과 경기에서 2-0으로 승리했다. 홈팀 성남은 에델, 주현우, 정성민, 김정현, 문상윤, 김민혁, 서보민, 윤영선, 임채민, 최준기, 전종혁이 선발로 나섰...
[2018-10-27 15:42]

 '이광선 결승골' 제주, 포항 2-1 격파...4연승 질주

'이광선 결승골' 제주, 포항 2-1 격파...4연승 질주
[인터풋볼] 김병학 기자= 제주 유나이티드가 포항을 잡고 리그 4연승 질주를 내달렸다. 제주 유나이티드는 27일 오후 2시 포항 스틸야드에서 열린 'KEB 하나은행 2018 K리그1' 34라운드 포항 스틸러스와 경기에서 2-1로 이겼다. 홈팀 포항은 4-3-3 포메이션을 꺼냈다. 김지민, 김도형, 김승대가 3톱에 나섰고, 채프만, 이후권, 이석현이 중...
[2018-10-27 15:42]

 '박희성-윤주태 투톱, 박주영 벤치' 최용수의 FC서울, 강원전 선발 발표

'박희성-윤주태 투톱, 박주영 벤치' 최용수의 FC서울, 강원전 선발 발표
[인터풋볼=서울월드컵경기장] 이명수 기자= 최용수 감독이 박희성과 윤주태 투톱 카드를 꺼냈다. 박주영은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한다. 최용수 감독이 이끄는 FC서울은 오는 27일 오후 4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강원FC와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34라운드 홈경기를 치른다. 승점 35점으로 9위에 올라있는 서울과 승점 39점으로 7위에 자리한 강원의 ...
[2018-10-27 15:12]

 우승 앞둔 박동혁 감독의 한숨, "솔직하게 불안하고, 힘들다"

우승 앞둔 박동혁 감독의 한숨, "솔직하게 불안하고, 힘들다"
[인터풋볼=잠실] 정지훈 기자= "솔직하게 불안하고, 힘들다. 힘들게 시즌을 치렀고, 노력해서 우승을 눈앞에 두고 있다. 그러나 1부 리그로 올라갈 수 없다. 경창철, 국가에서 다시 생각해줬으면 좋겠다. 일단 우승을 하고 생각하겠다." 아산 무궁화는 27일 오후 3시 잠실종합운동장에서 2018 KEB 하나은행 K리그2(챌린지) 34라운드 서울 이랜드와 맞...
[2018-10-27 14:48]

손흥민, 지난 8월 육군 기금에 1억 원 기부

손흥민, 지난 8월 육군 기금에 1억 원 기부
자카르타 아시안게임 금메달로 병역 특례를 받은 축구대표팀 손흥민 선수가 육군이 운영하는 '육군 위국헌신 전우 사랑 기금'에 1억 원을 기부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습니다. 손흥민은 지난 8월 육군본부에 직접 전화를 걸어 기부의 뜻을 전했다고 국방일보가 전했습니다. 손흥민은 평소 육군 장병의 노고를 항상 마음속에 담고 있었다면서 헌신한 ...
[2018-10-27 11:31]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오늘 나의 운세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