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스포츠 > 연예

박성현-고진영, 브리티시오픈 4R 역전우승 도전

박성현-고진영, 브리티시오픈 4R 역전우승 도전
미국 여자골프 LPGA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오픈에서 박성현과 고진영이 역전 우승에 도전합니다. 11언더파로 선두 시부노와 3타 차 3위인 박성현은 잉글랜드 밀턴킨스에서 조금 전 막을 올린 최종 4라운드에서 경기를 시작했습니다. 4타 차 공동 4위인 고진영도 티오프 했습니다. 박성현은 3년 연속 메이저 정상을, 지난 주 에비앙 ...
[2019-08-04 23:39]

박성현·고진영, 안병훈...태극 남매 동반 우승 정조준

박성현·고진영, 안병훈...태극 남매 동반 우승 정조준
[앵커] LPGA 박성현과 고진영이 브리티시오픈 3라운드에서 선두를 맹추격하면서 역전 우승 기대감을 높였습니다. PGA에선 안병훈이 생애 첫 우승에 바짝 다가섰습니다. 보도에 양시창 기자입니다. [기자] 7언더파로 선두에 5타 뒤진 채 3라운드를 시작한 박성현. 4번 홀에서 날린 세컨 샷이 홀컵 옆에 바짝 붙습니다. 무난하게 버디를 잡...
[2019-08-04 17:22]
박성현·고진영, 안병훈...태극 남매 동반 우승 정조준
[앵커] LPGA 박성현과 고진영이 브리티시오픈 3라운드에서 선두를 맹추격하면서 역전 우승 기대감을 높였습니다. PGA에선 안병훈이 생애 첫 우승에 바짝 다가섰습니다. 보도에 양시창 기자입니다. [기자] 7언더파로 선두에 5타 뒤진 채 3라운드를 시작한 박성현. 4번 홀에서 날린 세컨 샷이 홀컵 옆에 바짝 붙습니다. 무난하게 버디를 잡...
[2019-08-04 15:47]

박성현(-11), 브리티시오픈 선두에 3타 차 단독 3위

박성현(-11), 브리티시오픈 선두에 3타 차 단독 3위
3년 연속 메이저 대회 우승에 도전하는 박성현이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오픈 3라운드에서 선두를 3타 차로 추격했습니다. 선두에 5타 뒤진 상태로 라운드를 시작한 박성현은 보기 없이 버디만 4개를 기록하며 중간 합계 11언더파로 선두와 간격을 3타로 줄였습니다. 시즌 메이저 3승에 도전하는 고진영도 3라운드에서 4타를 줄여 박성현...
[2019-08-04 08:44]

안병훈(-17), 윈덤 챔피언십 사흘 내내 선두

안병훈(-17), 윈덤 챔피언십 사흘 내내 선두
안병훈이 미국프로골프, PGA 투어 생애 첫 우승에 바짝 다가갔습니다. 안병훈은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에서 열린 PGA투어 윈덤챔피언십 3라운드에서 4타를 줄여 중간합계 17언더파로 단독 선두를 굳게 지켰습니다. 첫날 공동 선두에 이어 사흘 내내 선두를 달린 안병훈은 최종 라운드에서 PGA투어 생애 첫 우승에 도전합니다. 미국의 심프슨과 가...
[2019-08-04 08:12]

안병훈, 윈덤챔피언십 2R 단독 1위

안병훈, 윈덤챔피언십 2R 단독 1위
안병훈이 PGA 투어 정규시즌 마지막 대회인 윈덤챔피언십 둘째 날 단독 1위에 나섰습니다. 안병훈은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에서 열린 2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5개를 쳐 중간합계 13언더파로 2위와 한 타 차 선두를 내달렸습니다. 임성재는 11언더파 공동 3위에 올랐고, 김시우는 공동 12위에 자리했습니다.
[2019-08-03 09:15]

박성현, 브리티시오픈 2R 공동 4위...고진영 9위

박성현, 브리티시오픈 2R 공동 4위...고진영 9위
여자골프 세계랭킹 2위 박성현이 올해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오픈 둘째 날 공동 4위를 유지했습니다. 박성현은 영국 밀턴킨스에서 열린 2라운드에서 버디 3개와 보기 1개로 두 타를 줄여 합계 7언더파로 선두 애슐리 뷰하이를 5타 차로 추격했습니다. 메이저대회 3승에 도전하는 세계 1위 고진영은 6언더파 공동 9위에 자리했습니다.
[2019-08-03 08:56]
임성재·안병훈, 윈덤 챔피언십 1R날 공동 선두
임성재와 안병훈이 PGA 투어 윈덤 챔피언십 첫날 공동 선두로 나섰습니다. 두 선수는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에서 열린 1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8개를 쓸어 담아 8언더파로 리더보드 맨 위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2016년 우승자 김시우는 4언더파 공동 27위에 자리했습니다.
[2019-08-02 09:02]

박성현·고진영·이정은, 나란히 '톱 10'...쾌조의 출발

박성현·고진영·이정은, 나란히 '톱 10'...쾌조의 출발
[앵커] 미국 여자프로골프, LPGA 투어의 올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 브리티시 여자오픈이 열전에 돌입했습니다. 박성현과 고진영 등 우승후보들이 어김없이 선두권에 이름을 올리면서 사상 첫 한 시즌 메이저 4승 기대를 높였습니다. 영국 현지에서,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영국을 상징하는 거센 바람이 예상 밖으로 잠잠했던 첫날,...
[2019-08-02 07:00]
박성현·고진영·이정은, 나란히 '톱 10'...쾌조의 출발
[앵커] 미국 여자프로골프, LPGA 투어의 올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 브리티시 여자오픈이 열전에 돌입했습니다. 박성현과 고진영 등 우승후보들이 어김없이 선두권에 이름을 올리면서 사상 첫 한 시즌 메이저 4승 기대를 높였습니다. 영국 현지에서,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영국을 상징하는 거센 바람이 예상 밖으로 잠잠했던 첫날,...
[2019-08-02 04:38]
박성현, 브리티시오픈 첫날 5언더파 '쾌조의 출발'
미국 여자프로골프, LPGA 투어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 여자오픈에서 박성현 선수가 쾌조의 출발을 했습니다. 박성현은 영국 밀턴킨스에서 개막한 대회 첫날 경기에서 버디 6개와 보기 1개를 묶어 5언더파를 기록하며 선두에 2타 뒤진 공동 4위에 올랐습니다. 박성현은 2017년 US오픈, 2018년 위민스 PGA 챔피언십에 이어 개인 통산 세 ...
[2019-08-02 04:16]

박성현, 브리티시오픈 첫날 5언더파 '쾌조의 출발'

박성현, 브리티시오픈 첫날 5언더파 '쾌조의 출발'
미국 여자프로골프, LPGA 투어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 여자오픈에서 박성현 선수가 쾌조의 출발을 했습니다. 박성현은 영국 밀턴킨스에서 개막한 대회 첫날 경기에서 버디 6개와 보기 1개를 묶어 5언더파를 기록하며 선두권에 자리했습니다. 현재 1라운드 경기가 진행 중인 가운데, 박성현은 2017년 US오픈, 2018년 위민스 PGA 챔피언십...
[2019-08-01 23:04]

'영국의 강풍 뚫고' 사상 첫 한 시즌 메이저 4승 도전

'영국의 강풍 뚫고' 사상 첫 한 시즌 메이저 4승 도전
[앵커] 우리나라 선수들이 최강의 자리를 지키고 있는 미국 여자프로골프, LPGA 투어의 올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가 오늘(1일) 개막했습니다. 영국의 강한 비바람을 뚫고, 우리 선수들이 다시 정상에 오를지 주목됩니다. 영국 현지에서,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런던에서 북서쪽으로 한 시간 정도 떨어진 도시 밀턴킨스의 워번 골프...
[2019-08-01 15:11]

'영국의 강풍 뚫고' 사상 첫 한 시즌 메이저 4승 도전

'영국의 강풍 뚫고' 사상 첫 한 시즌 메이저 4승 도전
[앵커] 우리나라 선수들이 최강의 자리를 지키고 있는 미국 여자프로골프, LPGA 투어의 올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가 오늘(1일) 개막합니다. 영국의 강한 비바람을 뚫고, 우리 선수들이 다시 정상에 오를지 주목됩니다. 영국 현지에서,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런던에서 북서쪽으로 한 시간 정도 떨어진 도시 밀턴킨스의 워번 골프장...
[2019-08-01 04:25]
'영국의 강풍 뚫고' 사상 첫 한 시즌 메이저 4승 도전
[앵커] 우리나라 선수들이 최강의 자리를 지키고 있는 미국 여자프로골프, LPGA 투어의 올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가 오늘(1일) 개막합니다. 영국의 강한 비바람을 뚫고, 우리 선수들이 다시 정상에 오를지 주목됩니다. 영국 현지에서,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런던에서 북서쪽으로 한 시간 정도 떨어진 도시 밀턴킨스의 워번 골프장...
[2019-08-01 01:00]
고진영, 브리티시 여자오픈서 한 시즌 메이저 3승 도전
오늘 개막하는 LPGA 투어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 브리티시 여자오픈에서 고진영 선수가 한 시즌 메이저 3승에 도전합니다. 지난주 에비앙 챔피언십 우승으로 세계랭킹 1위에 복귀한 고진영은 올해 세 번의 우승 중 2승을 메이저대회에서 올렸습니다. 최근 5개 대회에서 모두 10위 안에 진입한 김효주도 3년 만에 LPGA 투어 우승을 노리고, 세계...
[2019-08-01 00:21]

고진영, 브리티시 여자오픈서 한 시즌 메이저 3승 도전

고진영, 브리티시 여자오픈서 한 시즌 메이저 3승 도전
미국 여자프로골프, LPGA 투어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 여자오픈에서 고진영 선수가 한 시즌 메이저 3승에 도전합니다. 지난주 에비앙 챔피언십 우승으로 세계랭킹 1위에 복귀한 고진영은 올해 세 번의 우승 중 2승을 메이저대회에서 수확했습니다. 최근 5개 대회에서 모두 10위 안에 진입한 김효주도 3년 만에 LPGA 투어 우승을 노리고,...
[2019-07-31 20:58]

'퍼트와의 전쟁' 힘겹지만...박성현 "나는 행복한 사람"

'퍼트와의 전쟁' 힘겹지만...박성현 "나는 행복한 사람"
[앵커] 스포츠의 세계에는 언제나 승자의 환호성 뒤로 패자의 좌절이 있는 법이죠. 지난 주말, 짧은 퍼트를 잇달아 놓치며 메이저 우승컵과 세계랭킹 1위 자리를 모두 내줘야 했던 박성현 선수의 한숨에 모두가 안타까워했습니다. 하지만 지금도 "나는 행복한 사람"이라고 웃음 짓는다는 박성현 선수를, 허재원 기자가 만나봤습니다. [박성현 / ...
[2019-07-30 21:22]
'퍼트와의 전쟁' 힘겹지만...박성현 "나는 행복한 사람"
[앵커] 스포츠의 세계에는 언제나 승자의 환호성 뒤로 패자의 좌절이 있는 법이죠. 지난 주말, 짧은 퍼트를 잇달아 놓치며 메이저 우승컵과 세계랭킹 1위 자리를 모두 내줘야 했던 박성현 선수의 한숨에 모두가 안타까워했습니다. 하지만 지금도 "나는 행복한 사람"이라고 웃음 짓는다는 박성현 선수를, 허재원 기자가 만나봤습니다. [박성현 / ...
[2019-07-30 18:15]

'빗속 짜릿한 역전승' 고진영, 메이저 2승...세계랭킹 1위 복귀

'빗속 짜릿한 역전승' 고진영, 메이저 2승...세계랭킹 1위 복귀
[앵커] 미국 여자프로골프, LPGA 투어 메이저대회인 에비앙챔피언십에서 고진영 선수가 짜릿한 역전 우승을 일궈냈습니다. 올해에만 두 번의 메이저대회를 제패하며 세계랭킹 1위 자리도 되찾았습니다. 프랑스 현지에서,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빗속의 혈투를 짜릿한 역전 우승으로 마친 고진영이 활짝 웃으며 메이저대회 우승의 기...
[2019-07-29 06:24]
'빗속 짜릿한 역전승' 고진영, 메이저 2승...세계랭킹 1위 복귀
[앵커] 미국 여자프로골프, LPGA 투어 메이저대회인 에비앙챔피언십에서 고진영 선수가 짜릿한 역전 우승을 일궈냈습니다. 올해에만 두 번의 메이저대회를 제패하며 세계랭킹 1위 자리도 되찾았습니다. 프랑스 현지에서,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빗속의 혈투를 짜릿한 역전 우승으로 마친 고진영이 활짝 웃으며 메이저대회 우승의 기...
[2019-07-29 04:21]

고진영, LPGA 에비앙 챔피언십 우승...메이저 2승·세계 랭킹 1위

고진영, LPGA 에비앙 챔피언십 우승...메이저 2승·세계 랭킹 1위
미국 여자프로골프, LPGA 투어 메이저대회인 에비앙 챔피언십에서 고진영 선수가 짜릿한 역전 우승을 일궈냈습니다. 고진영은 프랑스 에비앙레뱅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경기에서 4언더파를 기록해 최종합계 15언더파로 공동 2위 그룹을 2타 차로 따돌렸습니다. 고진영은 지난 4월 ANA 인스퍼레이션에 이어 올 시즌에만 두 번의 메이저대회를 제패...
[2019-07-29 03:20]
1 2 3 4 5 6 7 8 9 10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시사의온도 배너
오늘 나의 운세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