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스포츠 > 연예

'워니 22득점' SK, LG 꺾고 선두 질주

'워니 22득점' SK, LG 꺾고 선두 질주
프로농구에선 SK가 최하위 LG를 걲고 선두를 질주했습니다. SK는 서울에서 열린 홈 경기에서 22득점 9리바운드를 기록한 외국인 선수 워니와 13득점 7리바운드로 힘을 보탠 최준용의 활약을 앞세워 LG를 66 대 57로 눌렀습니다. 개막 이후 홈 경기 5전 전승 행진과 함께 시즌 11승째를 챙긴 LG는 2위 인천과 승차를 1.5경기로 벌렸습니다. LG는 ...
[2019-11-19 22:14]

'고예림 16득점' 현대건설, 4연승으로 선두 등극

'고예림 16득점' 현대건설, 4연승으로 선두 등극
여자 프로배구에선 토종 선수들이 투혼을 발휘한 현대건설이 IBK기업은행을 꺾고 선두를 재탈환했습니다. 현대건설은 화성에서 열린 방문경기에서 16점을 기록한 고예림을 비롯해 정지윤과 양효진의 고른 활약 속 IBK기업은행을 세트 스코어 3 대 2로 꺾었습니다. 4연승을 내달린 현대건설은 승점 19점으로 GS칼텍스를 제치고 다시 선두로 나섰습니...
[2019-11-19 22:14]

'러츠 33점' GS칼텍스, 풀세트 접전 '진땀승'...단독 선두 등극

'러츠 33점' GS칼텍스, 풀세트 접전 '진땀승'...단독 선두 등극
[앵커] 여자 프로배구에서 우승 후보 GS칼텍스와 디펜딩 챔피언 흥국생명이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접전을 펼쳤습니다. 후반 막판 집중력을 발휘한 GS칼텍스가 진땀승을 거두며 다시 여자부 단독 선두로 올라섰습니다. 최두희 기자입니다. [기자] 먼저 앞서 나간 건 GS칼텍스였습니다. 외국인 선수 루시아가 경기 전 맹장 수술로 이탈한 흥국...
[2019-11-17 23:35]
'러츠 33점' GS칼텍스, 풀세트 접전 '진땀승'...단독 선두 등극
[앵커] 여자 프로배구에서 우승 후보 GS칼텍스와 디펜딩 챔피언 흥국생명이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접전을 펼쳤습니다. 후반 막판 집중력을 발휘한 GS칼텍스가 진땀승을 거두며 다시 여자부 단독 선두로 올라섰습니다. 최두희 기자입니다. [기자] 먼저 앞서 나간 건 GS칼텍스였습니다. 외국인 선수 루시아가 경기 전 맹장 수술로 이탈한 흥국...
[2019-11-17 20:11]

'러츠 33점' GS칼텍스, 흥국생명에 진땀승...단독 선두 등극

'러츠 33점' GS칼텍스, 흥국생명에 진땀승...단독 선두 등극
여자 프로배구 GS칼텍스가 풀세트 접전 끝에 디펜딩 챔피언 흥국생명을 누르고 단독 선두로 도약했습니다. GS칼텍스는 흥국생명과의 인천 방문경기에서 33점을 기록한 외국인 선수 러츠와 21점으로 활약한 강소휘를 앞세워 흥국생명을 세트 스코어 3대 2로 눌렀습니다. 흥국생명은 맹장 수술로 이탈한 외국인 선수 루시아의 공백 속에서도 에이스 이...
[2019-11-17 18:40]

OK저축은행, KB손보 누르고 선두 경쟁

OK저축은행, KB손보 누르고 선두 경쟁
프로배구 OK저축은행이 KB손해보험을 누르고 남자부 선두 경쟁을 이어갔습니다. OK저축은행은 안산 홈 경기에서 외국인 선수 레오가 부상으로 빠진 가운데 조재성과 송명근 등 국내 선수들의 활약으로 풀세트 접전을 이겼습니다. 승점 2를 추가한 OK저축은행은 1위 대한항공에 세트 득실에서 밀린 2위에 올랐습니다. 최하위 KB손해보험은 8연패 ...
[2019-11-16 19:40]

KCC, 트레이드 매치에서 현대모비스 제압

KCC, 트레이드 매치에서 현대모비스 제압
프로농구 전주 KCC가 울산 현대 모비스와의 대형 트레이드 이후 첫 맞대결에서 이적생 라건아의 결승골로 79대 76으로 승리했습니다. KCC는 울산에서 열린 경기에서 경기 종료 52초를 남기고 라건아의 골 밑 득점으로 역전에 성공한 뒤 리드를 지켜 승리했습니다. 지난 11일 현대모비스에서 KCC로 이적한 라건아는 26점, 17리바운드를 기록했고 이대...
[2019-11-16 19:35]

'KBL판 슈퍼팀' 떴다...서서히 팀에 녹아드는 라건아·이대성

'KBL판 슈퍼팀' 떴다...서서히 팀에 녹아드는 라건아·이대성
[앵커] 프로농구판을 떠들썩하게 했던 대형 트레이드의 주인공, KCC와 현대모비스가 오늘(16일) 맞대결에 나섭니다. 각 포지션의 최고 선수들을 모두 불러모아 막강 라인업을 완성한 KCC가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주목됩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 시즌 프로농구 외국인 선수상을 받은 라건아와, 현대모비스의 우승을 이끌...
[2019-11-16 03:15]

국내 선수 만으로 치른 맞대결서 우리카드 승리

국내 선수 만으로 치른 맞대결서 우리카드 승리
외국인 선수 없이 국내 선수만으로 치른 우리카드와 현대캐피탈의 맞대결에서 우리카드가 3 대 1로 승리를 추가했습니다. 우리카드는 외국인 선수 펠리페가 종아리 통증으로 결장했고, 현대캐피탈은 새 외국인 선수가 아직 합류하지 않아 두 팀은 국내 선수로만 경기를 치렀습니다. 우리카드 황경민은 78%가 넘는 높은 공격 성공률과 함께 양 팀 최...
[2019-11-15 22:13]

'브랜든 브라운 35점 17리바운드' KGC인삼공사, 접전 끝 1점 차 승리

'브랜든 브라운 35점 17리바운드' KGC인삼공사, 접전 끝 1점 차 승리
남자 프로농구 인삼공사가 경기 막판까지 접전을 펼친 끝에 DB를 1점 차로 꺾고 5위로 올라섰습니다. 인삼공사는 경기 종료 25초를 남기고 양희종이 자유투 2개 중 1개를 집어넣으며 리드를 잡은 뒤, 마지막 수비에서 DB의 득점을 막아내고 78 대 77, 1점 차 승리를 거뒀습니다. 외국인 선수 브랜든 브라운이 35점 17리바운드로 맹활약했고, 오세근...
[2019-11-15 22:13]

'KBL판 슈퍼팀' 떴다...서서히 팀에 녹아드는 라건아·이대성

'KBL판 슈퍼팀' 떴다...서서히 팀에 녹아드는 라건아·이대성
[앵커] 프로농구판을 떠들썩하게 했던 대형 트레이드의 주인공, KCC와 현대모비스가 내일 맞대결에 나섭니다. 각 포지션의 최고 선수들을 모두 불러모아 막강 라인업을 완성한 KCC가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주목됩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 시즌 프로농구 외국인 선수상을 받은 라건아와, 현대모비스의 우승을 이끌며 플레이...
[2019-11-15 17:40]
'KBL판 슈퍼팀' 떴다...서서히 팀에 녹아드는 라건아·이대성
[앵커] 프로농구판을 떠들썩하게 했던 대형 트레이드의 주인공, KCC와 현대모비스가 내일 맞대결에 나섭니다. 각 포지션의 최고 선수들을 모두 불러모아 막강 라인업을 완성한 KCC가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주목됩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 시즌 프로농구 외국인 선수상을 받은 라건아와, 현대모비스의 우승을 이끌며 플레이...
[2019-11-15 14:41]

첫선 보인 국가대표 라인업, 아직은 미완성

첫선 보인 국가대표 라인업, 아직은 미완성
[앵커] 최근 프로농구에서는 전체 판도를 뒤흔들 만한 대형 트레이드가 이뤄져 화제를 모았습니다. 국가대표 스타 두 명이 한꺼번에 가세한 KCC가 어제 첫 경기를 치렀는데요, 손발을 맞추려면 아직 시간이 필요해 보입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우리나라 농구를 대표하는 최고 슈터 이정현과, 올 시즌 국내 선수 득점 1위를 ...
[2019-11-13 17:27]
첫선 보인 국가대표 라인업, 아직은 미완성
[앵커] 최근 프로농구에서는 전체 판도를 뒤흔들 만한 대형 트레이드가 이뤄져 화제를 모았습니다. 국가대표 스타 두 명이 한꺼번에 가세한 KCC가 어제 첫 경기를 치렀는데요, 손발을 맞추려면 아직 시간이 필요해 보입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우리나라 농구를 대표하는 최고 슈터 이정현과, 올 시즌 국내 선수 득점 1위를 ...
[2019-11-13 14:30]

'비예나' 날개 단 대한항공...V리그 고공비행

'비예나' 날개 단 대한항공...V리그 고공비행
[앵커] 키가 크면 유리한 종목으로 꼽히는 게 배구인데, 꼭 그렇진 않다는 걸 보여주는 '단신' 선수가 있습니다. 대한항공의 외국인 선수 비예나가 그 주인공인데요. 최두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 10일 열린 대한항공과 삼성화재의 V리그 2라운드 경기. 풀세트 접전까지 이어졌던 살얼음판 승부에 쐐기를 박은 건 대한항공의 외국...
[2019-11-13 02:25]
현대모비스 이대성·라건아 KCC로 전격 이적
지난 시즌 프로농구 통합 챔피언인 현대모비스가 우승 주역인 이대성과 라건아를 KCC에 내주고 윌리엄스 등 4명을 영입하는 대형 트레이드를 단행했습니다. 현대모비스는 "KCC에 라건아와 이대성을 보내고 윌리엄스, 박지훈, 김국찬, 김세창을 영입했다"고 밝혔습니다. 현대모비스는 "주축 선수들의 체력 부담과 주전과 백업 간의 경기력 차이를 줄...
[2019-11-11 13:39]

우리카드 천신만고 끝 2연패 탈출...현대건설 2위 껑충

우리카드 천신만고 끝 2연패 탈출...현대건설 2위 껑충
[앵커] V리그 남자부에서 우리카드가 치열한 접전 끝에 OK저축은행을 누르고 2연패에서 탈출했습니다. 여자부에서는 현대건설이 한국도로공사를 4연패에 몰아넣고 2위로 올라섰습니다. 프로배구 소식, 양시창 기자입니다. [기자] 5세트 12대 12 상황, 우리카드 황경민의 오픈 공격이 OK저축은행 코트에 꽂힙니다. 무섭게 추격해 온 OK저축은...
[2019-11-09 19:32]

이대성 '30점-15AS' 현대모비스 대역전승

이대성 '30점-15AS' 현대모비스 대역전승
프로농구 현대모비스가 이대성의 맹활약을 앞세워 부산 kt에 18점 차 열세를 극복하고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현대모비스는 3쿼터 한때 점수 차가 18점까지 벌어졌지만, 이대성과 라건아 등 주전들의 활약에 힘입어 kt에 108대 105,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특히 이대성은 승부처였던 4쿼터에서 3점 슛 4개를 성공하는 등 KBL 사상 두 번째이자,...
[2019-11-09 19:27]
'공격종합·서브 1위' 강소휘, V리그 여자부 MVP
여자 프로배구 GS칼텍스의 1라운드 전승을 이끈 레프트 강소휘가 생애 첫 라운드 MVP로 선정됐습니다. 한국배구연맹은 V리그 여자부 1라운드 MVP 기자단 투표에서 강소휘가 29표 중 18표를 받아 팀 동료 러츠를 제치고 MVP로 선정됐다고 밝혔습니다. 강소휘는 1라운드 5경기에서 공격 종합과 서브 1위에 오르며 팀의 라운드 전승 질주에 앞장섰습니...
[2019-11-08 13:22]
OK저축은행 1위 질주 '선봉' 송명근 1R MVP
남자 프로배구 OK저축은행의 토종 에이스 송명근이 V리그 남자부 1라운드 MVP에 선정됐습니다. 한국배구연맹은 송명근이 기자단 투표 29표 중 21표를 휩쓸어 MVP에 뽑혔다고 발표했습니다. 송명근은 1라운드에서 공격 종합 6위, 득점 9위, 후위 공격 2위 등 공격 전반에서 상위권에 오르며 팀의 1위 질주를 이끌었습니다. 양시창 [ysc08@ytn.co.kr]
[2019-11-06 13:53]

"매운맛도 좋아"...206㎝ 러츠와 함께 GS칼텍스 고공행진

"매운맛도 좋아"...206㎝ 러츠와 함께 GS칼텍스 고공행진
[앵커] 여자 프로배구 GS칼텍스가 시즌 초반 무패 가도를 달리며 무섭게 질주하고 있습니다. 그 중심에는 역대 최장신 외국인 선수 러츠가 있는데요. 배구는 물론 입맛도 한국에 완벽하게 적응한 러츠 선수를, 양시창 기자가 만나봤습니다. [기자] 제자리에서 손만 뻗었는데도 팔 절반이 네트 위로 올라갑니다. 키 2m 6㎝로, 역대 최장신...
[2019-11-06 05:54]

관중 속이는 '페이크 파울' 이제 그만...KBL, 플라핑 장면 공개

관중 속이는 '페이크 파울' 이제 그만...KBL, 플라핑 장면 공개
[앵커] 프로농구에서 사소한 신체 접촉에도 과도한 몸동작으로 심판과 관중을 속이는 동작을 '플라핑'이라고 하는데요. 올 시즌부터 이러한 행위가 팬들에게 모두 공개됩니다. 1라운드에만 29번의 사례가 지적됐습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프로농구를 대표하는 스타 김종규가 수비수와 부딪히더니 코트에 힘없이 쓰러집니다....
[2019-11-05 17:30]
1 2 3 4 5 6 7 8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시사의온도 배너
오늘 나의 운세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