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피라미드에 올라가지 마세요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9-01-01 20:51
앵커

해외여행 시 사원이나 묘지 등 유적지를 찾으면 반드시 지켜야 할 덕목이 있습니다.

훼손하지 않고 조용히 관람하는 건데요.

문화재가 많은 나라일수록 처벌 정도도 강해 조심해야 합니다.

이집트 정부가 피라미드에 무단으로 올라가는 여행객에 대해 강경 대처하고 있다고요?

[사무관]
피라미드는 이집트인들이 신성하게 여기는 고대 왕릉입니다.

함부로 올라가서는 안 되는 곳입니다.

최근 피라미드에 올라가 사진을 찍고 공중도덕을 해치는 행동을 하는 여행객들 때문에 이집트 당국이 골머리를 앓고 있습니다.

단속되면 최대 징역 3년 형을 받을 수 있습니다.

앵커

우리 유적지를 아끼듯이 해외에서도 같은 마음 이여야 하지 않을까요?

어떤 곳에서 우리 관광객이 실수할 수 있는지 김원집 사무관과 알아볼까요?

[사무관]
특히 도시 전체가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곳에서는 특별한 경고문이 없더라도 주의하십시오.

돌계단 하나도 문화재라고 생각하셔야 합니다.

아무 생각 없이 석상에 올라탔다가 주민 신고로 붙잡히는 관광객들이 나오고 있습니다.

방문했다는 흔적을 낙서로 남겨서도 안 됩니다.

지난 2014년 러시아인이 이탈리아 콜로세움에 이름을 새겼다가 우리 돈으로 2천7백만 원의 벌금을 냈습니다.

일본에서 문화재에 낙서하면 5년 이하의 징역 혹은 30만 엔, 우리 돈으로 300만 원의 벌금을 낼 수 있습니다.

종교와 관련된 유적을 방문하시는 경우 더욱 조심하셔야 합니다.

지난 6월 말레이시아 이슬람 사원에서 외국인 관광객들이 선정적인 춤을 추다가 체포돼 벌금을 내고 출국당했습니다.

노출이 심한 복장도 삼가시는 것이 좋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