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김수현 아버지’ 김충훈, ‘나이가 든다는 게 화가나’
  • ‘김수현 아버지’ 김충훈, ‘나이가 든다는 게 화가나’_이미지
  • ‘김수현 아버지’ 김충훈, ‘나이가 든다는 게 화가나’_이미지2
Posted : 2019-06-13 10:39


배우 김수현의 아버지 김충훈이 자신을 마음을 곡에 담는다.



김충훈은 13일 정오 신곡 ‘나이가 든다는 게 화가나’를 발매한다. 4년 만의 신곡이다.



‘나이가 든다는 게 화가나’는 나이가 들어가는 상황에 대한 아쉬운 마음을 김충훈의 담담한 목소리로 풀어냈다고. 나이, 상처, 배신에 굴하지 않고 새롭게 도전하겠다는 각오를 가사로 옮겼다.



앨범에는 ‘나이가 든다는 게 화가나‘와 ’세상속으로’가 수록된다. 가수 진시몬이 작사에 참여했다.



김충훈은 김수현의 아버지로 유명세를 얻었다. 록밴드 ‘세븐돌핀스’의 리드 보컬 출신이다.



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사진=몬엔터테인먼트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