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신인 트로트 가수 엄소영 "'미쓰트롯' 송가인·홍자·정미애 닮고 싶다"
  • 신인 트로트 가수 엄소영 "'미쓰트롯' 송가인·홍자·정미애 닮고 싶다"_이미지
Posted : 2019-05-16 16:21

신인 트로트 가수 엄소영이 트로트계에 출사표를 던지며 '미쓰트롯' 팬임을 밝혔다.



16일 오후 4시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엄소영의 데뷔 앨범 '좋니 좋아' 쇼케이스가 열렸다.



엄소영은 '미쓰트롯'의 팬이라며 닮고 싶은 가수를 묻는 질문에 "정미애의 톤, 송가인의 파워풀한 가창력, 홍자의 감성을 닮고 싶다"고 답했다.



엄소영은 동덕여자대학교 실용음악과 보컬 출신으로, 지난달 23일 '좋니 좋아'를 발표했다. 와이콘엔터가 발굴한 첫 트로트 가수다.



'좋니 좋아'는 레트로 감성과 트렌디한 감성을 모두 담아낸 앨범. 엄소영은 "복고 느낌을 요즘 시대에 어울리게 만든 퓨전 트로트다. 중독성이 강한 노래"라며 관심을 당부했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와이콘엔터테인먼트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