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JYP 측 "수지, 재계약 않기로…행보 응원할 것"(공식)
JYP 측 "수지, 재계약 않기로…행보 응원할 것"(공식)
Posted : 2019-03-26
가수 수지가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를 떠난다.

소속사 JYP 측은 26일 "오는31일을 끝으로 아티스트 수지와의 전속 계약이 만료됐다. 심도 있는 논의의 시간을 가졌고 양측 합의 하에 재계약은 진행하지 않기로 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2010년부터 지금까지 9년이란 긴 시간 동안 동고동락하며 JYP에 함께 성장하는 기쁨을 선사해준 수지에게 진심으로 감사 인사를 전한다"면서 "JYP는 앞으로 수지가 걸어갈 길을 진심으로 응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2010년 걸그룹 미쓰에이 멤버로 데뷔한 수지는 가수와 배우를 병행하며 활발히 활동했다. 2012년에는 영화 '건축학개론'을 통해 '국민 첫사랑' 이미지를 얻기도 했다. 수지는 현재 드라마 '배가본드' 및 영화 '백두산' 촬영에 한창이다.

▲ 다음은 JYP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입니다.

JYP는 오는 3월 31일을 끝으로, 아티스트 수지와의 전속 계약이 만료됨을 알려드립니다.

지난 몇 달 동안 심도 있는 논의의 시간을 가졌고, 양측이 합의하에 재계약은 진행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수지는 2010년 그룹 미쓰에이(miss A)로 데뷔 후 JYP에서 그 누구보다도 열정적인 모습으로 최선을 다해 활동했습니다.

지난 2017년에는 상호 굳건한 신뢰를 바탕으로 본사와 한 차례 재계약을 체결하는 등 남다른 인연을 이어왔습니다.

2010년부터 지금까지, 9년이란 긴 시간 동안 동고동락하며 JYP에 함께 성장하는 기쁨을 선사해준 수지에게 진심으로 감사 인사를 전합니다.

또한 JYP와 수지가 함께 이뤄낸 모든 성과와 도전에 아낌없는 사랑을 보내준 팬분들께도 고마움을 표합니다.

공식적인 인연은 끝이 났지만 JYP는 앞으로 수지가 걸어갈 길을 진심으로 응원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YTN Star 지승훈 기자 (jiwin@ytnplus.co.kr)
[사진 = YTN Star 김태욱 기자(twk557@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