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강다니엘, 악플러 모욕죄로 고소…경찰 출석해 피해 토로
강다니엘, 악플러 모욕죄로 고소…경찰 출석해 피해 토로
Posted : 2019-02-14
그룹 워너원 출신 강다니엘이 악플러들을 상대로 고소장을 제출했다.

소속사 LM엔터테인먼트 측은 14일 오후 강다니엘 공식 팬카페에 " 강다니엘은 악의적인 내용의 글들을 게시한 자들을 상대로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형사상 모욕죄로 고소를 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강다니엘은 강남경찰서에 직접 출석하여 고소인으로서 참고인 조사를 받았고, 이 과정에서 피의자들이 게시한 각종 악성 게시글의 내용을 모두 재차 확인하고 고소인들이 그동안 피의자들의 악플 게시 행위로 인해 입었던 정신적 고충 등을 토로했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수사 진행 과정에서 피의자들과 일체의 합의를 하지 않을 것은 물론 끝까지 강경 대응을 할 것"이라고 전했다.

강다니엘은 오는 4월 솔로 앨범을 목표로 작업에 한창이다.

▲ 다음은 LM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LM 엔터테인먼트입니다. 악성 게시글 작성자 관련 진행 상황에 대하여 중간 안내 드립니다.

고소인 강다니엘은 온라인 상에서 고소인들에 대하여 각종 모욕적인 내용의 글을 게시한 자들에게 대응하기 위하여, 고소인들과 관련된 국내 인터넷 신문 기사의 댓글, 국내 포털 사이트 게시글 및 네이버 혹은 다음 카페 게시글 등을 모두 확인하여 악의적인 내용의 글들을 게시한 자들을 상대로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형사상 모욕죄로 고소를 하였습니다.

이번 형사 고소건의 대상이 된 악플러들은 온라인 상에 지속 반복적으로 고소인임을 알 수 있는 표현을 포함하여 외모비하, 성적 수치심을 느낄 만한 발언 등 모욕적인 내용의 글을 계속 게시하였던 자들을 대상으로 하였습니다.

이후 고소인 강다니엘은 강남경찰서에 직접 출석하여 고소인으로서 참고인 조사를 받았고, 이 과정에서 피의자들이 게시한 각종 악성 게시글의 내용을 모두 재차 확인하고 고소인들이 그 동안 피의자들의 악플 게시 행위로 인해 입었던 정신적 고충 등을 토로하였습니다.

현재 사건을 수사 중인 경찰은 피의자들의 신원파악을 위해 해당 사이트에 영장을 청구할 것임을 밝혔으며, 피의자들의 신원이 파악 되는대로 피의자들을 소환할 예정입니다. 고소인들은 장기간 온라인 상의 악플로 인해 정신적인 고통을 겪어온 만큼 피의자들의 신원 파악 이후에도 수사 진행 과정에서 피의자들과 일체의 합의를 하지 않을 것은 물론 끝까지 강경대응을 할 것입니다.

여러분의 협조에 감사드리며 앞으로의 악성 게시물 관련 제보는 (강다니엘 : lm.protect.kdn@daum.net)
로 부탁 드리며, 접수 관련 협조 내용문은 해당 게시물 또는 아래 내용을 확인 부탁 드립니다.

YTN Star 지승훈 기자 (jiwin@ytnplus.co.kr)
[사진출처 = 뉴시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