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원하는 거 다 있지"…ITZY, 걸그룹 명가 JYP의 새로운 자존심 (종합)
"원하는 거 다 있지"…ITZY, 걸그룹 명가 JYP의 새로운 자존심 (종합)
Posted : 2019-02-12
JYP엔터테인먼트의 신인 걸그룹 'ITZY'가 완벽한 무대로 새로운 실력파 걸그룹의 탄생을 알렸다. '걸그룹 명가'로 불리는 JYP엔터의 명성에 흠이 가지 않도록 노력하겠다는 당찬 포부도 함께 전했다.

걸그룹 'ITZY(예지 리아 류진 채령 유나)'가 오늘(12일) 오후 3시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데뷔 디지털 싱글 앨범 '있지 디퍼런트(ITZY Different)' 발표 기념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날 ITZY는 데뷔곡 '달라달라' 무대로 포문을 열었다. 가사에는 세상의 중심에 선 '나'를 존중하고 사랑하는 내용을 담아 당당한 매력을 어필했고, 화려하면서도 절도있는 안무로 걸크러시 매력을 강조했다.

이어 ITZY는 소속사 선배 걸그룹들의 히트곡 무대를 선보였다. 원더걸스의 '아이러니', 미쓰에이의 'Bad girl Good girl', 트와이스의 '우아하게' 커버 무대를 통해 보다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였다.

신인답지 않은 완벽한 안무와 여유로운 무대 매너가 돋보였다. 그도 그럴 것이 '비밀병기', '히든카드'로 불렸던 멤버 리아를 제외한 나머지 네 멤버들은 모두 정식 데뷔 전 방송을 통해 실전 경험을 쌓았다.

방송 이후에는 정식 데뷔를 위해 연습에 더욱 매진해왔다. JTBC '믹스나인'에서 여자 부문 1위에 올라 강력한 팬덤을 입증했던 류진은 "믹스나인 이후 연습생 신분으로 돌아가 실력을 쌓으려 노력했다"고 전했다.

그런가 하면 멤버 채령은 Mnet '식스틴'을 통해 일찌감치 얼굴을 알렸다. 언니 이채영이 '아이즈원'으로 데뷔하면서 자매가 모두 걸그룹으로 데뷔하는 겹경사를 맞아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

채령은 "언니와 무대에서 만날 수 있게 돼 설렌다. 가족들이 힘들 때 누구보다 든든한 버팀목이 되줬고, 언니는 자신감을 가지고 활동하라고 조언해줬다"며 기쁜 마음을 드러냈다.

다른 멤버들에 비해 정식 데뷔 전 알려진 부분이 적었던 리아는 "'비밀병기' 등 좋은 수식어를 붙여주시고 관심 가져주셔서 영광"이라며 "궁금해하시는 모습들을 앞으로 차근차근 보여드리겠다"고 전했다.

"원하는 거 다 있지"…ITZY, 걸그룹 명가 JYP의 새로운 자존심 (종합)

ITZY는 앞으로의 활동을 통해 보다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줄 것을 예고했다. 예지는 "그룹명 ITZY는 ''원하는 거 전부 있지'란 의미인데, '모든 걸 다 갖춘 괴물신인'이란 말을 듣고 싶다"는 포부를 전했다.

마지막으로 ITZY는 신인 그룹다운 목표를 전했다. 리아는 "신인상은 한 번만 탈 수 있는거라 2019년 목표는신인상을 타는 것이고, 저희의 단독 콘서트와 투어를 하고 싶은 게 큰 바람이자 목표"라고 말했다.

한편 ITZY의 '달라달라' 뮤직비디오는 데뷔 하루 전인 지난 11일 새벽 선공개됐다. 뮤직비디오는 공개 하루 만에 1400만 뷰를 돌파하는 신기록을 세웠다. 데뷔앨범의 전곡 음원은 오늘(12일) 오후 6시 공개된다.

YTN Star 강내리 기자 (nrk@ytnplus.co.kr)
[사진제공 = JYP엔터테인먼트]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