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母 빚투 의혹' 윤민수 "사실 확인되면 아들로서 책임 다할 것"(공식)
'母 빚투 의혹' 윤민수 "사실 확인되면 아들로서 책임 다할 것"(공식)
Posted : 2018-12-07
그룹 '바이브'의 멤버 윤민수가 모친의 채무 불이행 의혹에 공식 사과했다.

소속사 메이저나인은 7일 공식입장을 내고 "좋지 않은 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죄송하다"며 "보도 전까지 아티스트 본인은 해당 내용을 알지 못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후 사실 관계가 확인되는대로 아들로서 책임질 수 있는 부분이 있다면 책임을 끝까지 다 하고자 한다"며 "심려를 끼쳐드려 모든 분들께 머리 숙여 사과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한 매체는 제보자 강 모 씨의 말을 빌려 가수 윤민수의 모친 김 모 씨가 30년 전 절친한 고향 친구인 강 모씨에게 1000만 원을 빌리고도 갚지 않았다며 당시 은행 입금 기록을 함께 공개했다.

이 매체에 따르면, 제보자 강 씨는 윤민수의 모친이 홀로 아이들을 키우기 힘들다며 1996년 총 2000만원을 빌려갔고, 1000만원을 상환했지만 아직도 1000만 원을 갚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이하 윤민수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메이저나인입니다.

금일 보도된 소속 아티스트 윤민수의 모친 관련 공식 입장을 밝힙니다.

먼저 좋지 않은 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보도 전까지 아티스트 본인은 해당 내용을 알지 못하였고, 이 후 사실 관계가 확인 되는대로 아들로서 책임질 수 있는 부분이 있다면 책임을 끝까지 다 하고자 합니다.

다시 한 번 심려를 끼쳐드려 모든 분들께 머리 숙여 사과 드립니다.

YTN Star 강내리 기자 (nrk@ytnplus.co.kr)
[사진출처 = 뉴시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