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강수지가 8명…여신 러블리즈가 꾸민 안식처 '찾아가세요'
Posted : 2018-11-26 17:12
  • 강수지가 8명…여신 러블리즈가 꾸민 안식처 '찾아가세요' _이미지
  • 강수지가 8명…여신 러블리즈가 꾸민 안식처 '찾아가세요' _이미지2
  • 강수지가 8명…여신 러블리즈가 꾸민 안식처 '찾아가세요' _이미지3

소녀에서 숙녀로, 숙녀에서 여신으로 돌아왔다. 여신이 된 러블리즈가 만든 안식처는 어떤 느낌일까.



26일 오후 4시 서울 광진구 예스이십사 라이브홀에서 러블리즈(베이비소울, 유지애, 서지수, 이미주, 케이, 진, 류수정, 정예인)의 다섯 번째 미니 앨범 'SANCTUARY' 쇼케이스가 열렸다.



'SANCTUARY'는 키워드가 보여주듯 듣는 이들에게 따뜻한 '안식처'를 제공하고 싶다는 러블리즈의 마음이 담긴 앨범. 타이틀곡 '찾아가세요'는 감각적인 스트링 사운드와 신디사이저의 조화가 아름다운 곡이다.



리더 베이비소울은 "이번 겨울 앨범은 러블리너스 뿐만 아니라 모든 분에게 안식처가 되는 앨범이 됐으면 하는 마음으로 만들었다"고 소개했다. 지수는 "편히 쉴 수 있게 하겠다는 멤버들의 의지가 담겼다"고 부연 설명했다.



콘셉트는 여신이다. 멤버들은 여신처럼 꾸미고 쇼케이스에 등장했다.





막내 예인은 "여신 콘셉트인 만큼 여신으로 봐줬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밝히며 "새로운 콘셉트에 도전할 수 있어서 더 감사하다. 설레는 마음으로 임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멤버들이 꼽는 러블리즈의 여신은 누굴까. 베이비소울이 대표로 미주를 꼽았다. "팔다리가 길고, 이목구비가 뚜렷하다"는 게 그 이유. 미주는 여신 지목에 기뻐하며 부모님과 베이비소울, 숍 선생님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타이틀 '찾아가주세요'는 제목부터 독특하다. 지애는 "러블리즈의 마음을 찾아가세요, 라는 뜻으로 지었다"라고 소개했다.



수정은 "바로 이전 활동 곡이 여름 싱글 앨범이었는데, 신나고 밝은 곡을 하다 이번 곡을 받았을 때 러블리즈의 색깔이 느껴졌다. 여러분이 좋게 들어줄 거란 기대감이 있었다"고 말했다.





예인은 "가이드로 처음 받았을 때 이건 러블리즈가 불러야 곡이 살겠구나는 생각을 먼저 했다"며 "처음은 밝고, 뒤로 갈수록 아련함이 있어서 러블리즈와 찰떡이라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찾아가세요'의 킬링 파트를 부른 케이는 "러블리즈가 짝사랑 전문이다 보니 그 사람에게 마음이 닿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불렀다"고 말했다. 이번 활동을 통해 얻고 싶은 바람에 대해서 베이비소울은 "마음의 안식처가 됐으면 한다"라는 의지를 거듭 강조했다.



러블리즈는 데뷔한 지 4년이 됐지만, 지상파에선 1위를 하지 못 했다. 그럼에도 꾸준히 인기를 얻고 있고, 러블리즈만의 색깔이 있다는 평가를 받는 걸 그룹이다.



이에 대한 비결을 묻자 베이비소울은 "깨끗하고 맑고 청량한 느낌 때문이 아닐까 싶다. 강수지 선배 같은 느낌의 의상을 입기도 하고, 그런 느낌의 감성이 있어서 다양한 연령대가 좋아해주는 것 같다. 어린 친구분들부터 부모님 또래까지 좋아하는 다양한 무대를 보여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이날 MC 하루는 "강수지가 8명이다"라고 정리했다.



이번 앨범엔 타이틀곡 외 인트로 'Never Ending'을 시작으로 'Like U' 'Rewind' 'Rain' '백일몽' '꽃점'까지 총 7트랙이 수록됐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문수지 기자 suji@tvreport.co.kr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