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포드V페라리', 제23회 할리우드 필름 어워즈 3개 부문 수상
Posted : 2019-11-08 10:57
  • '포드V페라리', 제23회 할리우드 필름 어워즈 3개 부문 수상_이미지


영화 '포드 V 페라리'가 제23회 할리우드 필름 어워즈에서 상을 휩쓸었다.


지난 3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서 열린 제23회 할리우드 필름 어워즈에서 '포드 V 페라리'가 제임스 맨골드 감독이 수상한 감독상에 이어 편집상, 음향상에 이르기까지 3개 부문을 석권하며 전 세계 관객들의 주목을 한몸에 받았다.


할리우드 필름 어워즈는 매년 해당 연도에 개봉한 작품과 개봉을 앞둔 작품을 대상으로 수상작과 수상자를 선정하는 시상식이다.


이번 시상식에서는 감독상 시상자로 무대에 오른 '포드 V 페라리'의 두 주역 맷 데이먼과 크리스찬 베일이 제임스 맨골드 감독에게 직접 트로피를 건네며 수상의 영광을 함께 나눠 눈길을 끌었다.


또한 '포드 V 페라리'는 감독상, 편집상, 음향상을 수상하며 '아이리시 맨'과 함께 최대 수상의 영예를 안으며 작품성과 흥행성을 모두 갖춘 2019년 최고의 영화임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한편 '포드 V 페라리'는 이번 시상식에서 필름메이커상을 수상한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 마틴 스코세이지 감독의 '아이리시 맨' 등과 함께 오스카 유력 후보로도 손꼽히며 영화 팬들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포드 V 페라리'는 1966년 르망 24시간 레이스에 도전한 포드사의 혁신적인 자동차 엔지니어 캐롤 셸비(맷 데이먼 분)와 두려움 없는 레이서 켄 마일스(크리스찬 베일 분)의 놀라운 실화를 그린 작품. 오는 12월 5일 국내 개봉 예정이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