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위안부 다큐 '주전장' 첫날 독립영화 흥행 2위
LIVE

실시간 주요뉴스

영화

위안부 다큐 '주전장' 첫날 독립영화 흥행 2위

2019년 07월 27일 11시 09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 위안부 다큐 '주전장' 첫날 독립영화 흥행 2위_이미지

위안부 문제를 다룬 영화 '주전장'이 개봉 첫날 독립·예술영화 박스오피스 2위에 올랐다.



'주전장'은 개봉 첫날인 25일 상영관 단 60여 개로 936명의 관객을 동원, 독립∙예술영화 좌석점유율 1위, 독립∙예술영화 박스오피스 2위에 안착하며 입소문의 저력을 입증했다.



'주전장'은 우익들의 협박에도 겁 없이 일본군 ‘위안부’ 문제의 소용돌이에 스스로 뛰어든 일본계 미국인, 미키 데자키 감독이 한국, 미국, 일본 3개국을 넘나들며 3년에 걸친 추적 끝에 펼쳐지는 숨 막히는 승부를 담아낸 다큐멘터리다.



‘보이콧 재팬’ 흐름 속 아베 정권 및 극우세력들의 숨겨진 배후까지 추적하는 밀도 높은 스토리로 개봉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영화 '주전장' 포스터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