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나랏말싸미' 송강호 "세종대왕 연기할 수 있어 영광"
Posted : 2019-06-17 08:18
  • '나랏말싸미' 송강호 "세종대왕 연기할 수 있어 영광"_이미지
  • '나랏말싸미' 송강호 "세종대왕 연기할 수 있어 영광"_이미지2

영화 '나랏말싸미' 송강호가 "세종대왕을 연기할 수 있어 영광"이라고 밝혔다.



송강호는 “세종을 연기하며 쉬우면서도 강한 훈민정음, 그리고 세종대왕의 신념과 인간적인 매력, 아내를 향한 사랑, 백성들에 대한 마음이 얼마나 위대한지 느낄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



조철현 감독은 “왕의 신분에 걸맞게 개인의 감정을 표출하는 것을 억제하고, 끝까지 참고 견뎌내야 하는 ‘세종’의 모습은 송강호의 연기로 인해 캐릭터의 무게와 품격이 완성된 것 같다”라고 밝혔다.



송강호가 연기한 ‘세종’은 백성을 사랑하는 애민 정신이 투철한 임금으로, 글은 백성의 것이어야 한다는 믿음을 가지고 한글 창제를 시작하고 맺은 인물. 새 문자 창제를 반대하는 신하들과의 끝없는 힘겨루기, 소갈증(당뇨병)과 안질(눈병) 등의 지병 등 악조건 속에서도 필생의 과업으로 모든 백성들이 쉽게 배우고 쓸 수 있는 새 문자를 만들고자 한다.



배우 송강호는 유신들의 반대에도 굴하지 않고 천한 불승인 ‘신미’와 손을 잡을 수 있는 인간적인 호방함과 매력, 그리고 순간순간의 좌절 앞에서도 인내해야 했던 ‘세종’의 모습을 완벽히 그려내며 역사적인 위대함 뒤편에 있던 ‘인간 세종’을 길어 올렸다.



'나랏말싸미'는 7월 24일 개봉한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영화 '나랏말싸미' 스틸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