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봉준호 감독 '기생충' 칸영화제 경쟁부문 진출..'옥자' 이어 두번째
  • 봉준호 감독 '기생충' 칸영화제 경쟁부문 진출..'옥자' 이어 두번째_이미지
Posted : 2019-04-18 18:39

봉준호 감독 신작 '기생충'이 제72회 칸국제영화제 경쟁부문에 초청됐다.



제72회 칸국제영화제 사무국은 18일 라인업 발표 공식 기자회견을 가졌다.



봉준호 감독은 지난 2017년 넷플릭스 영화 '옥자'에 이어 두 번째로 칸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앞서 봉준호 감독은 2006년 영화 '괴물'이 제59회 칸국제영화제 감독주간에 초청되며 칸과 첫 인연을 맺었다. 2008년에는 미셸 공드리, 레오 까락스 감독과 함께 한 옴니버스 영화 '도쿄!'로 주목할만한 시선에, 2009년에는 '마더'가 주목할만한 시선에 초청됐다.



'기생충'은 전원 백수인 기택네 장남 기우가 고액 과외 면접을 위해 박사장네 집에 발을 들이면서 시작된 두 가족의 만남이 걷잡을 수 없는 사건으로 번져가는 이야기. 송강호, 이선균, 조여정, 최우식, 박소담이 출연했다.



한편 제72회 칸국제영화제는 5월 14일부터 5월 25일까지 프랑스 남부 휴양도시 칸에서 열린다. 개막작으로는 짐 자무쉬의 좀비 영화 '더 데드 돈트 다이'가 선정됐다. 영화 '바벨', '비우티풀', '버드맨', '레버넌트:죽음에서 돌아온 자'의 멕시코 출신 영화 감독 알레한드로 곤잘레스 이냐리투 감독이 심사위원장을 맡는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