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너의 결혼식' 박보영♥김영광, 첫사랑이 시작되는 곳
  • '너의 결혼식' 박보영♥김영광, 첫사랑이 시작되는 곳_이미지
  • '너의 결혼식' 박보영♥김영광, 첫사랑이 시작되는 곳_이미지2
Posted : 2018-08-17 09:21

영화 '너의 결혼식'(이석근 감독)이 사랑을 깨우는 특별한 공간을 선보인다.



건축사무소에서 근무 중인 남자 ‘승민’에게 대학시절 첫사랑이던 ‘서연’이 15년 만에 찾아와 자신의 옛집을 새로 지어달라고 의뢰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건축학개론' 속 서연의 집은 15년 전 첫사랑 승민과 서연이 재회하게 되는 매개체 역할을 한다. 서연의 집을 지어가는 동안 승민과 서연은 서로가 가진 첫사랑의 기억을 떠올리며 조각들을 맞춰가고 차츰 현재의 감정을 쌓아가게 된다.



자고 일어나면 매일 다른 사람으로 바뀌는 남자 ‘우진’과 그가 사랑하게 된 여자 ‘이수’의 이야기를 담은 '뷰티 인사이드'에서 이수가 일하는 가구 전문 스튜디오는 우진이 그녀를 보고 첫눈에 반하게 되는 공간이다. 가구 디자이너인 우진과 가구 디자인 판매점에서 일하는 이수의 공통분모인 스튜디오는 다채로운 가구들로 '뷰티 인사이드'만의 감각적인 볼거리를 선사한 바 있다.



'너의 결혼식'은 3초의 운명을 믿는 ‘승희’(박보영)와 승희만이 운명인 ‘우연’(김영광), 사랑의 타이밍이 가장 어려운 현실남녀의 공감 100% 리얼 첫사랑 연대기를 그린 작품이다. '너의 결혼식' 속 강원도는 승희와 우연이 풋풋한 추억을 쌓아가는 공간이자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는 곳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전국 곳곳을 돌아다니며 영화에 어울리는 장소를 찾아낸 제작진들은 강원도 주문진의 하얀 등대 해변과 춘천의 산토리니를 찾아 보기만 해도 설레는 사랑의 감성을 완벽하게 구현해냈다.




두 사람의 첫만남이 시작되는 고등학교부터 두근거리는 첫키스를 하게 되는 해변은 누구나 마음 속에 간직하고 있는 첫사랑의 기억을 상기시키며 행복함과 설렘, 아련한 감정으로 깊은 공감을 자아낸다. 특히 우연과 승희가 더욱 친밀한 감정을 나누게 되는 해변 신은 우연 역의 김영광 배우가 실제로 설레는 감정을 느꼈던 장면으로 꼽기도 해 영화를 보는 관객들에게도 잊지 못할 명장면이 될 예정이다.



사회 초년생이 되어 재회하게 된 승희와 우연이 추억을 찾아 다시 찾게 되는 춘천의 산토리니는 아름다운 풍경과 함께 두 사람이 서로의 사랑을 확인하는 장소로 특별함을 배가시킨다. 이처럼 '너의 결혼식'만의 감성을 담아낸 강원도의 하얀 등대 해변과 산토리니는 잊지 못할 장소로 기억되며 관객들을 사로잡을 것이다.



'너의 결혼식'은 8월 22일 개봉한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영화 '너의 결혼식' 스틸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