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4,714명| 완치 13,786명| 사망 305명| 검사 누적 1,646,652명
‘숙희네 미장원’ 최송현 “이재한과 처음 만난 날 백년해로 약속”
Posted : 2020-06-25 17:51
  • ‘숙희네 미장원’ 최송현 “이재한과 처음 만난 날 백년해로 약속”_이미지


방송인 최송현이 남자친구 이재한과 처음 만난 날 백년해로를 약속했다고 밝혀 눈길을 끈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STATV ‘숙희네 미장원’에선 김승현이 게스트로 출연해 연애부터 결혼까지 풀 러브스토리를 공개한다.


지난 1월 공개 연애 중이던 예능 작가 여자친구와 백년가약을 맺은 김승현이 연애부터 결혼까지 풀스토리를 공개할 예정. MC 오정연이 프로그램 출연자와 작가의 로맨틱한 만남에 대해 “첫눈에 반했냐”고 묻자 김승현은 “일하는 모습에 호감을 느꼈다”라고 수줍게 답하기도 했다. 특히, 김승현이 처음 연인으로 발전하게 된 계기를 설명하는 과정에서 세 MC는 돌고래 리액션과 함께 높은 집중도를 보였다고.


당시 여자친구와 김승현은 과도한 음주로 필름이 끊겨 고백의 순간을 제대로 기억하지 못했지만, 이내 자연스럽게 연인으로 발전하게 됐다고 밝힌다. “제대로 된 고백을 안 한 것 아니냐”는 신아영의 예리한 지적에 김승현은 “진지하게 고백하면 상대가 부담스러워할 것 같았다”고 해명하기도 했다. 이어 김승현이 바로 공개 연애 중인 최송현을 향해 “처음부터 무겁게 시작했냐”고 묻자 최송현은 “우리는 처음 만난 날 백년해로를 얘기했다”며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한편, 김승현은 로맨틱한 러브 스토리와는 정반대로 실제 결혼 생활에서 발생하는 사소한 갈등에 대해서도 숨김없이 털어놓는다. 김승현과 세 MC가 펼치는 ‘현실감 100%’ 수다 삼매경은 ‘숙희네 미장원’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숙희네 미장원’ 제공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