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구해줘2' 윤종빈X이동민, "노력+성장하는 배우 될 것" 종영 소감
  • '구해줘2' 윤종빈X이동민, "노력+성장하는 배우 될 것" 종영 소감_이미지
Posted : 2019-06-26 09:06

배우 윤종빈과 이동민이 '구해줘2' 종영 소감을 전했다.



26일 윤종빈과 이동민의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는 공식 SNS에 두 사람의 사진과 함께 종영 소감을 게재했다.



윤종빈은 “첫 촬영부터 많이 긴장돼 부족한 모습을 보여드린 것 같은데 항상 격려해주시고 잘할 수 있다고 응원해주신 감독님과 작가님, 많은 선배님 그리고 현장에 계신 스태프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좋은 작품에 함께 할 수 있어 영광스럽고 큰 행복이었다. 성장된 모습을 보여드리는 배우가 되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동민은 “긴장을 많이 했음에도 도전하는 것을 두려워하지 않고 노력하면 할 수 있다는 좋은 말씀을 해주셨던 감독님, 작가님에게 감사드리고 고생 많으셨던 스태프분들, 그리고 함께 할 수 있어 더할 나위 없이 좋았던 연기자 선배님들께도 감사드린다. 항상 배움의 자세를 가지며 끊임없이 나아가는 배우가 되겠다”고 당찬 포부를 더했다.



‘구해줘2’에서 윤종빈은 반항적인 고등학생이지만 어딘가 모르게 허당기 있는 모습으로 김민철(엄태구)를 쫓아다니는 유환희 역을 맡아 눈도장을 찍었다. 이동민 역시 윤종빈과 함께 풋풋한 매력으로 극 속에 자연스럽게 스며들며 자신의 캐릭터를 그려냈다.



‘구해줘2’는 오는 27일 16회를 끝으로 종영한다.



김민지 기자 fiestaya@naver.com/ 사진=아티스트컴퍼니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