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그녀의 사생활’ 박민영, ‘계약 남친’ 김재욱 매너에 설렘 느꼈다
  • ‘그녀의 사생활’ 박민영, ‘계약 남친’ 김재욱 매너에 설렘 느꼈다_이미지
Posted : 2019-04-24 22:27

박민영이 ‘계약 남친’ 김재욱의 매너에 동요했다.



24일 방송된 tvN ‘그녀의 사생활’에서 덕미(박민영)와 라이언(김재욱)은 유명화가인 노 작가의 집을 방문하고자 나섰다.



그런데 노 작가의 집으로 가던 중 차가 고장이 났고, 이에 덕미도 라이언도 비에 젖은 생쥐 꼴이 됐다.



이 와중에 라이언이 옷을 벗어주면 덕미는 “저 괜찮아요”라며 사양했다. 그러나 라이언은 “입고 있어요”라며 제 외투를 덕미에게 입혀줬다.



노 작가의 집에서도 라이언은 스카프에 걸린 덕미의 머리카락을 섬세하게 풀어줬다. 이에 덕미는 설렘을 느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tvN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