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전원주 "두 번째 남편 장례식장서 불륜녀 목격"
  • 전원주 "두 번째 남편 장례식장서 불륜녀 목격"_이미지
Posted : 2019-04-11 21:18

배우 전원주가 기구했던 결혼 생활을 털어놨다.



10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는 배우 전원주의 인생 스토리가 전파를 탔다.



전원주는 첫 번째 남편과 사별한 후 만난 두 번째 남편에 대해 “돈 쓰기 좋아하고, 놀기 좋아하는 사람이었다. 어머니가 사준 땅도 있었는데, 그걸 다 팔아서 나눠줬더라. 나는 방송을 한창 할 때라 몰랐다”고 말했다.



전원주는 “그리고 남편에게 파주에 여자가 셋이 있었다고 하더라. 뒷조사를 했어야 하는데, 나는 그냥 믿었다”고 밝혀 충격을 자아냈다.



전원주는 “어느 날 친정 어머니가 남편 멱살을 잡았다. 그 때도 나는 몰랐다. 나중에 (남편의) 장례식장에서 사람들이 ‘저 사람이 불륜 상대다’고 하더라”라고 고백했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TV조선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