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매니지먼트 숲 측 "수지와 전속계약, 세부사항 조율 중" (공식)
매니지먼트 숲 측 "수지와 전속계약, 세부사항 조율 중" (공식)
Posted : 2019-03-26
그룹 미쓰에이 출신 배우 수지가 매니지먼트 숲과 전속계약을 체결한다. 배우로서 공고하게 입지를 다질 예정이다.

26일 매니지먼트 숲 측 관계자는 YTN Star에 "수지와 전속계약 관련 세부사항을 조율 중"이라고 말했다.

같은 날 JYP엔터테인먼트는 "3월 31일을 끝으로 아티스트 수지와의 전속계약이 만료됨을 알린다"라며 "지난 몇 달 동안 심도 있는 논의의 시간을 가졌고, 양측이 합의하에 재계약은 진행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수지는 2010년 미쓰에이 멤버로 데뷔해 2011년 KBS2 '드림하이'를 통해 연기자로 데뷔했다. 2012년 영화 '건축학개론'을 통해 '국민 첫사랑'이라는 애칭을 얻기도 했다.

가수와 배우 활동을 병행 중인 수지는 전도연 공유 정유미 공효진 서현진 남지현 전소니 등이 속해 있는 매니지먼트 숲에 둥지를 틀고 배우로서 입지를 단단하게 다지겠다는 각오다.

앞서 JYP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이 만료된 최우식도 매니지먼트 숲 소속이다.

올해 수지는 SBS 새 드라마 '배가본드'와 영화 '백두산' 등을 선보인다.

YTN Star 조현주 기자(jhjdhe@ytnplus.co.kr)
[사진 = YTN Star 김태욱 기자 (twk557@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