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박명수♥' 한수민, 논란 이후 '아내의 맛' 깜짝 등장
 '박명수♥' 한수민, 논란 이후 '아내의 맛' 깜짝 등장
Posted : 2019-03-20
박명수 아내 한수민이 TV조선 '아내의 맛'에 다시 출연했다.

19일 방송된 '아내의 맛'에서는 봄맞이 야유회가 펼쳐졌다. 야유회에서는 이하정·정준호, 함소원·진화, 장영란·한창, 홍현희·제이쓴 부부가 총출동했으며 MC 이휘재·박명수 패밀리까지 모였다.

특히 이날 방송에는 오랜만에 박명수 아내 한수민과 이휘재 아내 문정원이 함께했다.

박명수는 “야유회라서 아내와 같이 나왔다. 빨리 춤이라도 보여줘”라며 아내에게 멋쩍은 웃음을 지었다. 한수민은 "잘 지냈냐"는 질문에 “잘 지내고 있었다”라며 다소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이후 야유회 대결 상품으로 크루즈 여행권이 공개됐다. 한수민은 크루즈 상품권에 욕심을 보이며 “둘째가 생길지도 모른다”고 의욕을 드러냈다. 문정원은 “저희도 크루즈를 타서 셋째를 만들겠다”고 맞섰다.

한수민은 지난해 욕설 손동작 논란에 휩싸이면서 '아내의 맛'에서 하차했다. 이번 방송 출연은 논란 이후 약 7개월만이다.

오랜만에 복귀한 한수민은 특유의 밝은 매력으로 프로그램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박명수와의 ‘케미’도 좋았다는 것이 시청자들의 평이다.

오전에 이어 오후에 펼쳐질 ‘춘계 야유회 2탄’이 다음주로 예고되면서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모아졌다.

YTN Star 공영주 연예에디터(gj920@ytnplus.co.kr)
[사진제공 = TV조선 '아내의 맛']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