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내 사랑 치유기’ 이도겸, 캔디 같은 매력…안방도 홀렸다
  • ‘내 사랑 치유기’ 이도겸, 캔디 같은 매력…안방도 홀렸다 _이미지
Posted : 2018-12-10 08:33

MBC 주말드라마 ‘내 사랑 치유기’(극본 원영옥/연출 김성용) 이도겸이 지칠 줄 모르는 캔디 같은 매력으로 안방극장을 홀리고 있다.



극 중 치유(소유진)의 동생이자 한수그룹 보안요원 ‘임주철’ 역을 맡아 매사에 성실하고 밝은 순수 청년으로 열연을 펼치고 있는 그가 신인답지 않은 안정적인 연기력과 볼수록 훈훈한 비주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지난 9일 방송한 ‘내 사랑 치유기’에서는 주철이 이유(강다현)에게 기습 키스 당하는 현장을 가족들과 이유의 엄마 송주(정애리)에게 들키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는 당황한 표정을 숨길 수는 없었으나, 이와 같은 상황에서도 이유의 잘못이 아니고 본인의 잘못이라며 그녀를 감싸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또한, 주철은 동생 주아(권소현)가 사기를 당해 집이 없어진 채 가족들이 뿔뿔이 흩어져서 살고 있는 힘든 상황에서도 연신 미소를 지으며 괜찮다고 누나 치유의 걱정을 덜어주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을 보여 보는 이들의 마음을 짠하게 만들었다.



이어 이유에게 마음이 향하고 있으면서도, “태도 확실히 해줘요.”라고 말하며 자신을 압박해 오는 회사 사모님이자 이유의 엄마인 송주의 요구에 의해 어쩔 수 없이 억지로 그녀와 거리를 두려는 모습을 보여 앞으로 두 사람의 러브라인에 어떤 변화가 생길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처럼 이도겸은 특유의 긍정 에너지로 집이 없어져 태권도장이나 회사 숙직실을 전전하면서도 밝은 모습을 잃지 않는 ‘임주철’ 캐릭터를 200%로 살린 열연으로 시청자들의 많은 응원을 받고 있다.



김풀잎 기자 leaf@tvreport.co.kr / 사진=MBC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