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안녕하세요’ 유튜브에 빠진 남편, 이 정도면 단체 멘붕
  • ‘안녕하세요’ 유튜브에 빠진 남편, 이 정도면 단체 멘붕 _이미지
Posted : 2018-12-02 14:06

유튜브에 빠진 남편이 ‘안녕하세요’를 멘붕에 빠지게 했다.



오는 3일 방송되는 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는 시도 때도 없이 동영상을 찍는 남편이 등장했다. 유튜브에 올리기 위해 동영상에 집착하는 남편과 그 때문에 힘든 아내.



아내에 따르면 남편은 밤 12시에 피아노 치는 영상을 찍다가 이웃에 민폐를 끼쳤다. 출산과 육아로 손목이 아픈 아내에게 바이올린 연주를 시켰다. 이제는 잠자는 아내를 몰래 촬영까지 한다고.



사연을 읽던 이영자가 “여보, OO하는 거 찍어도 돼?”라며 사연 속 남편이 아내에게 했던 말을 그대로 재연했다. 이를 들은 게스트 신이와 러블리즈 미주, 케이 등이 충격을 받았다는 전언.



이에 남편은 “고민에 대해 이해를 못하겠다. 구독자가 많아지면 다 좋은건데…”라며 활동을 계속 하겠다는 고집스러운 뉘앙스를 엿보였다고.



방송은 3일 오후 11시 10분.



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사진=KBS2 ‘안녕하세요’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