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마이웨이’ 김국환 “속 썩이는 남편에서 사랑꾼 남편으로.. 철들었다” 고백
  • ‘마이웨이’ 김국환 “속 썩이는 남편에서 사랑꾼 남편으로.. 철들었다” 고백_이미지
Posted : 2018-11-15 22:48

가수 김국환이 사랑꾼 남편으로 거듭났다.



15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선 김국환의 이야기가 공개됐다.



김국환 부부는 결혼 40년차. 김국환은 “옛날엔 반찬투정도 하고 그랬는데 지금은 절대 안 한다. 아버지가 어머니 속을 썩였듯 나도 아내 속을 많이 썩게 했다. 징그러울 정도로. 지금은 잘한다”



이는 김국환의 아내도 인정하는 것이다. 김국환의 변화가 놀라울 정도라고. 이에 김국환은 “철이 안 드는 것보다 낫지 않나”라며 웃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TV조선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