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일억개의 별’ 정소민X박성웅, 친남매 아니었다 “그 때 그 꼬마”
  • ‘일억개의 별’ 정소민X박성웅, 친남매 아니었다 “그 때 그 꼬마”_이미지
Posted : 2018-10-11 22:18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 정소민과 박성웅이 친남매가 아니라는 것이 드러났다.



11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송혜진 극본, 유제원 연출) 4회에서는 이경철(최병모)이 유진국(박성웅)을 향해 비아냥거리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에서 이경철은 우연찮게 유진강(정소민)과 임초롱(권수현)이 데이트하는 것을 봤다. 임초롱에게 반갑게 인사하면서 유진강에 대해 알게 됐다. 유진강이 “유진국 동생”이라고 소개한 것.



이후 이경철은 유진국을 보고 “남매인 척 돌림자까지 썼더라. 그 때 그 꼬마 아니냐. 많이 컸더라. 못 알아보겠더라”며 비웃었다. 이어 “뭘 또 그렇게 긴장하고 그러느냐. 내가 무슨 말이라도 했을 까봐 그러느냐. 아무 말도 못했다. 네 동생이라는 말에 밥맛이 떨어지더라”고 덧붙였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tvN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 화면 캡처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