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성유리 측 "미지급 출연료 8천만원+α, 원만한 해결 원해"
  • 성유리 측 "미지급 출연료 8천만원+α, 원만한 해결 원해" _이미지
Posted : 2018-01-12 17:56

핑클 출신 배우 성유리가 10년째 출연료를 받지 못 한 사실이 드러났다.



성유리 소속사 에스엘이엔티 관계자는 12일 TV리포트에 "성유리가 '태양을 삼켜라' 출연료로 8000만 원 이상 되는 금액이 미지급 된 것이 사실이다"라며 "원만한 해결이 되길 원하고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태양을 삼켜라'는 2009년 방송됐다. 성유리 외에 지성(1500만 원), 소이현(2400 만 원)이 미지급 상태다. 제작사 뉴포트 픽처스는 2011년 미지급 사태 당시 그해 7월 말까지 완납을 약속했지만, 결국 지키지 못 했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성유리)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