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용감한 가족' 박명수, 이문식 "웃겨봐" 제안에 뺨세례 '폭소'
  • '용감한 가족' 박명수, 이문식 "웃겨봐" 제안에 뺨세례 '폭소'_이미지
Posted : 2015-02-14 00:02

[TV리포트=김가영 기자] '용감한 가족' 박명수가 이문식의 "웃겨봐라"라는 말에 뺨을 때려 웃음을 안겼다.



13일 방송된 KBS2 '용감한 가족'에서는 함께 불을 피우는 이문식, 박명수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문식은 "웃기는 것이 제일 쉽다"라고 말하는 박명수에게 "나를 한번 웃겨봐라"라고 제안했다.



박명수는 난데 없이 이문식의 뺨을 내리쳤고 이문식은 웃음을 터뜨렸다. 이문식은 "그래도 싸대기를 때리냐"고 말하며 웃었다.



'용감한 가족'은 이문식, 심혜진, 박명수, 최정원, 민혁, 설현이 캄보디아 톤레사프 호수의 메찌레이 마을 사람들과 이웃이 되어 살아가며 가족의 의미와 소통의 중요성을 되짚어 보는 리얼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 사진=KBS2 '용감한 가족' 화면 캡처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