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추석연휴의 끝' FC서울, 15일 인천전은 축구로 만드는 '힐링타임'
Posted : 2019-09-09 19:02
  • '추석연휴의 끝' FC서울, 15일 인천전은 축구로 만드는 '힐링타임'_이미지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FC서울이 추석연휴 마지막 날인 15일(일) 오후 5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인천과의 홈경기를 맞아 추석 명절증후군을 해소할 수 있는 다채로운 행사를 진행한다.

먼저 북측광장에서는 가족과 함께 명절피로를 해소해 줄 힐링코너와 한가위 전통놀이를 즐길 수 있는 민속놀이 코너를 마련한다. 힐링코너에는 비눗방울 공연과 체험할 수 있는 '버블버블' 코너와 신기한 마술을 배우고 공연도 볼 수 있는 V-magic코너를 진행한다. 민속놀이 코너에서는 투호, 제기차기, 딱지와 연을 직접 만들고 체험하는 '추억의 딱지치기'와 '연날리기' 를 진행한다. 이 밖에 우리 전통 국악을 가깝게 느낄 수 있는 '퓨전 국악' 공연과 '대형 윷놀이'게임과 황소캐릭터 부상이 걸린 'FC서울 씨름한마당'도 진행한다.

경기장 안에서는 '송편 먹는 서울이 & 씨드 찾기' 한가위 스페셜 전광판 경품 이벤트를 명절증후군에 힘들었던 주부들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또 한가위 분위기에 맞춰 V-걸스 공연을 한복 특별공연으로 진행한다. 이 외에 이 달 6일에 제대한 돌아온 주세종, 이명주 선수 군제대 환영식도 갖는다.

한편 FC서울 팬파크에서는 인천전 첫 골 주인공을 맞춘 팬 11명을 선정해 홈경기 티켓 경품을 증정하는 '첫 골의 주인공은?' 이벤트를 진행한다. 또한 9월 FC서울 홈경기 동안 개인 마킹을 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힐링 마스크 팩' 증정행사도 연다. 이 밖에 한정판 주세종, 이명주 선수 머플러도 출시되어 이 날부터 판매를 한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