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시원섭섭 '스페인 하숙' 마지막 영업...배정남 요리부 이사로 승진
시원섭섭 '스페인 하숙' 마지막 영업...배정남 요리부 이사로 승진
Posted : 2019-05-17
‘스페인 하숙’ 마지막 영업이 시작된다.

17일 방송되는 tvN '스페인 하숙'에서는 마지막 영업을 시작하는 차.배.진 트리오의 모습이 공개된다.

이들은 그간 정들었던 동네 주민들과 아쉬운 마지막 인사를 나눴다는 후문. 뿐만 아니라 영업 마지막 날에 ‘마늘까기 인형’이던 배정남이 요리부 이사로 승진했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과연 ‘스페인 하숙’의 마지막을 장식할 이날, 몇 명의 손님이 찾아올지도 관심사다.

토종 가구 브랜드 ‘이케요’의 마지막도 공개된다. 짧지만 길었던 ‘이케요’의 역사를 되짚으며 “이제 핸드폰만 남았다”, “고품질의 합판이 필요하다”며 너스레 떠는 창업주 유해진과 박과장의 모습이 마지막까지 웃음을 안길 예정이다. 이어 급작스럽게 설비부의 몰래 카메라가 펼쳐진다. 이들이 준비한 몰래카메라 이벤트의 결과는 이날 본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오는 24일에는 '스페인 하숙' 감독판이 방영될 예정이다. 한국에서 재회한 차승원, 유해진 배정남의 모습은 물론, 그동안 공개되지 않았던 ‘스페인 하숙’의 비하인드 스토리들이 마지막까지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안길 것으로 보인다.

사진=tvN 제공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