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최고의 치킨' 박선호-김소혜-주우재, 관전 포인트 셋
'최고의 치킨' 박선호-김소혜-주우재, 관전 포인트 셋
Posted : 2018-12-28
오는 1월 2일(수) 첫 방송 될 드라맥스, MBN 새 수목드라마 '최고의 치킨'(극본 박찬영, 조아영/ 연출 이승훈/ 제작 iHQ, 메이퀸픽쳐스)의 주연배우 3인방 박선호, 김소혜, 주우재가 오직 '최고의 치킨'에서만 볼 수 있는 매력 포인트를 공개해 본방사수 욕구를 자극하고 있다.

#친근함으로 중무장하다!

먼저 박최고 역을 맡은 박선호는 이번 드라마의 매력을 친근함으로 꼽았다. 그는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는 치킨을 소재로 한 드라마다 보니 온 가족이 다 함께 즐길 수 있을 정도로 친근하고 재미있을 것"이라고 전해 온 국민의 취향 저격을 예고,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높이고 있다.

#따뜻한 온도를 유지할 드라마!

서보아 역을 맡은 김소혜는 "따뜻한 온도를 쭉 유지할 드라마다"고 정의한 데 이어 "가족과의 사랑, 친구들과의 우정 그리고 꿈에 대한 열정을 가득 담았기 때문에 보기만 해도 힐링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전했다. 특히 그녀는 "개성 만점 캐릭터들 간에 벌어지는 에피소드와 갈등 상황이 흥미진진한 재미를 안길 것"이라는 꿀팁도 전수했다.

#'치킨' 드라마가 아니다!

앤드류 강 역을 맡은 주우재는 "제목만 보면 단순히 치킨만 떠올리실 수 있는데, '최고의 치킨'은 이를 넘어선 특별함을 가진 드라마다"라며 특급 비밀(?)을 밝혔다. 그는 "각자의 사연을 가진 세 친구가 모여 치킨집을 함께 키워가는 과정을 통해 '최고의 치킨'만이 가지고 있는 재미와 감동을 만나볼 수 있다"고 말해 과연 어떤 이야기들로 안방극장에 즐거움을 선사할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이처럼 세 남녀가 밝힌 '최고의 치킨'은 그간 다른 드라마에서는 쉽게 볼 수 없었던 신선한 내용으로 예비 시청자들을 찾아올 예정이다. 독특한 소재와 각 배우들의 애정이 한데 어우러진 청춘 드라마에 뜨거운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한편, '최고의 치킨'은 치킨집 운영이 꿈인 대기업 사원 박최고와 할아버지에게서 이어받은 목욕탕에 은둔하는 웹툰 작가 지망생 서보아(김소혜 분)의 성장 스토리에 한때는 촉망받던 요리사였지만 지금은 노숙자 신세가 된 앤드류 강(주우재 분)의 이야기까지 더해 좌충우돌 청춘의 에너지로 새해에 활력을 더할 계획이다.

개성 있는 캐릭터들과 친근하고 따뜻한 스토리로 추운 날씨를 녹여줄 드라맥스, MBN 새 수목드라마 '최고의 치킨'은 내년 1월 2일(수) 밤 11시에 첫 방송된다.

사진=iHQ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