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YG 입성' 슈퍼모델 나올까..스타 탄생 '주목'
Posted : 2016-12-22
'YG 입성' 슈퍼모델 나올까..스타 탄생 '주목'
YG 입성 선택권을 쥔 예비 스타가 22일 탄생한다. 이날 오후 5시 20분 서울 상암동 SBS프리즘타워에서 열리는 ‘2016 슈퍼모델 선발대회’를 통해서다.

'2016 슈퍼모델 선발대회'는 참가자들에게 역대급 등용문이 될 전망이다. 대회 25주년을 맞아 YG케이플러스와 SBS플러스가 공동 주관하기 때문이다.

수상자에게 다양한 혜택이 주어지는 가운데 무엇보다 YG케이플러스 우선 계약 권한이 눈길을 끈다. 소속사가 없는 수상자에 제한된 조건이지만 다수 참가자가 YG 브랜드 파워에 큰 매력을 느낀 것으로 알려졌다.

YG케이플러스는 YG 특유의 '스피리트 패밀리즘(Spirit ‘familism)’을 구현하고 있다. 차승원, 이성경, 남주혁 등 모델 출신 YG 배우들의 면면을 보면 든든하다. YG케이플러스 소속 모델 강승현, 장기용, 주우재, 스테파니리, 이호정, 정유진 등도 연기•예능 활동을 병행하며 다방면에서 활약 중이다.

이소라, 한예슬, 한지혜 수많은 스타를 배출했던 '슈퍼모델 선발대회'가 화려했던 명성을 올해 이어갈 것으로 더욱 기대되는 이유다.

실제 대회 수준과 규모가 대폭 업그레이드 됐다. 중국과 손을 잡아 문호를 넓히면서 예선에만 2700여 명이 몰려 16대 1이라는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본선 무대에 오르는 예비 모델은 국내 예선을 통과한 20명, 중국 예선을 통과한 8명이다.

'2016 슈퍼모델 선발대회'는 신동엽, 공현주, 강승현이 MC를 맡았다. 22일 오후 5시 20분부터 지상파 SBS를 비롯해 SBS플러스, SBS funE, SBS MTV 채널에서 생중계 된다.

제공=YG케이플러스, 사진=SBS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