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백기자로 활약한 ‘캐리어 끄는 여자’ 지이수! ‘소중한 작품’ 종영 소감!
Posted : 2016-11-16
백기자로 활약한 ‘캐리어 끄는 여자’ 지이수! ‘소중한 작품’ 종영 소감!
지난 15일 종영한 ‘캐리어를 끄는 여자’ 속 지이수가 감초 역할을 톡톡히 했다.

단독 특종 보도를 위해 밤샘 잠복까지 마다치 않는 기자 ‘백진서’역을 맡은 지이수는 신예임에도 불구하고 탄탄한 준비와 노력을 바탕으로 극의 몰입도를 높이며, 현실감 넘치는 열혈 기자 캐릭터를 잘 소화해냈다는 평을 받았다.

지이수는 '착하지 않은 여자들'과 '별난 가족', '디어 마이 프렌즈', ‘닥터스’ 등을 통해 연기에 꾸준히 도전하며 실력을 쌓아왔다. 이번 ‘캐리어를 끄는 여자’에서 더욱 성장한 모습을 보이며 행보가 기대되는 배우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한편 지이수는 “이번 작품은 연기자로서의 커리어에서 정말 감사하고 소중한 작품이다”라며 “감독님, 작가님, 선배님들의 진심 어린 조언들과 유연한 연기로 이끌어주는 점 너무 행복하고 감사했다. 앞으로 더욱 열심히 하는 배우 지이수가 되겠다.”라며 종영 소감을 전했다.

제공=YG케이플러스, 사진=MBC ‘캐리어를 끄는 여자’ 화면 캡처
댓글등 이미지 배경